광주 도시철도 2호선 2단계, 일부 구간 잇따라 유찰

입력 2024.03.12 (15:12)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광주 도시철도 2호선 2단계의 일부 구간에서 공사 업체를 구하지 못하면서, 사업 차질이 우려되고 있습니다.

광주도시철도건설본부는 2호선 2단계 8개 공구 가운데 광주역과 전남대 후문 등을 지나는 7공구와 양산동을 경유하는 10공구의 건설 사업자 입찰 공고가 지난해 3차례 유찰됐다고 밝혔습니다.

도시철도건설본부는 이들 공사 구간의 차량 통행량이 많고 공사 난도가 높아 업체를 구하기가 쉽지 않은 상황이라며, 조달청에 추가 공고를 요청한 상태라고 밝혔습니다.

건설본부는 현재 땅을 파는 '개착공법'에서 민원이 덜 발생하는 '터널공법'으로 공사 방식을 변경해 업체를 구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광주 도시철도 2호선은 현재 광주역에서 동구·남구를 거쳐 광주시청을 잇는 1단계 공사가 진행 중이며, 광주시청에서 광산구·북구 지역을 이어 순환선을 완성하는 2단계 공사는 지장물 조사 단계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광주 도시철도 2호선 2단계, 일부 구간 잇따라 유찰
    • 입력 2024-03-12 15:12:05
    광주

광주 도시철도 2호선 2단계의 일부 구간에서 공사 업체를 구하지 못하면서, 사업 차질이 우려되고 있습니다.

광주도시철도건설본부는 2호선 2단계 8개 공구 가운데 광주역과 전남대 후문 등을 지나는 7공구와 양산동을 경유하는 10공구의 건설 사업자 입찰 공고가 지난해 3차례 유찰됐다고 밝혔습니다.

도시철도건설본부는 이들 공사 구간의 차량 통행량이 많고 공사 난도가 높아 업체를 구하기가 쉽지 않은 상황이라며, 조달청에 추가 공고를 요청한 상태라고 밝혔습니다.

건설본부는 현재 땅을 파는 '개착공법'에서 민원이 덜 발생하는 '터널공법'으로 공사 방식을 변경해 업체를 구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광주 도시철도 2호선은 현재 광주역에서 동구·남구를 거쳐 광주시청을 잇는 1단계 공사가 진행 중이며, 광주시청에서 광산구·북구 지역을 이어 순환선을 완성하는 2단계 공사는 지장물 조사 단계입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광주-주요뉴스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