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30 날씨] 춘분, 꽃샘추위 속 동해안에는 눈 이어져

입력 2024.03.20 (09:56) 수정 2024.03.20 (10:01)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봄기운이 완연해질 춘분 절기에 평년보다 다소 추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오늘 아침 일부 내륙지역의 기온이 영하로 떨어졌습니다.

서울도 영상 1.2도로 어제보다 4도 정도 낮았습니다.

게다가 오늘도 바람이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겠습니다.

특히 강풍특보가 내려진 남부 해안과 일부 내륙, 제주도에서는 순간풍속 초속 20미터가 넘는 돌풍이 부는 곳도 있겠습니다.

강원도 삼척과 동해에 이어 경북 울진에도 대설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현재 강원 남부 동해안과 경북 일부 지역에는 눈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오늘 오후까지 강원 산지와 강원 중남부 동해안에는 1에서 5센티미터의 눈이 더 오겠고, 경북 북부 지역에는 1에서 3센티미터의 눈이 예상됩니다.

오늘 눈이 오지 않는 지역은 대체로 맑겠습니다.

충북과 경상도 지역에는 여전히 건조주의보가 내려져 있어 산불 조심해야 합니다.

낮 기온은 서울이 9도, 강릉 7, 대전과 전주, 광주, 안동, 포항 10도로 어제보다 낮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특히 풍랑경보가 내려진 동해 먼바다에서 최고 5미터로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모레 금요일부터 점차 기온이 올라가겠습니다.

모레 늦은 오후에 수도권과 충남 서해안부터 비가 오기 시작해 토요일 오전까지 전국에 비가 올 것으로 보입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이설아 기상캐스터/그래픽:신화정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930 날씨] 춘분, 꽃샘추위 속 동해안에는 눈 이어져
    • 입력 2024-03-20 09:56:52
    • 수정2024-03-20 10:01:14
    930뉴스
봄기운이 완연해질 춘분 절기에 평년보다 다소 추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오늘 아침 일부 내륙지역의 기온이 영하로 떨어졌습니다.

서울도 영상 1.2도로 어제보다 4도 정도 낮았습니다.

게다가 오늘도 바람이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겠습니다.

특히 강풍특보가 내려진 남부 해안과 일부 내륙, 제주도에서는 순간풍속 초속 20미터가 넘는 돌풍이 부는 곳도 있겠습니다.

강원도 삼척과 동해에 이어 경북 울진에도 대설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현재 강원 남부 동해안과 경북 일부 지역에는 눈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오늘 오후까지 강원 산지와 강원 중남부 동해안에는 1에서 5센티미터의 눈이 더 오겠고, 경북 북부 지역에는 1에서 3센티미터의 눈이 예상됩니다.

오늘 눈이 오지 않는 지역은 대체로 맑겠습니다.

충북과 경상도 지역에는 여전히 건조주의보가 내려져 있어 산불 조심해야 합니다.

낮 기온은 서울이 9도, 강릉 7, 대전과 전주, 광주, 안동, 포항 10도로 어제보다 낮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특히 풍랑경보가 내려진 동해 먼바다에서 최고 5미터로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모레 금요일부터 점차 기온이 올라가겠습니다.

모레 늦은 오후에 수도권과 충남 서해안부터 비가 오기 시작해 토요일 오전까지 전국에 비가 올 것으로 보입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이설아 기상캐스터/그래픽:신화정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