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KBO 100승 금자탑…노시환 땅 짚고 만루포

입력 2024.05.01 (09:53) 수정 2024.05.01 (09:58)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프로야구 한화의 에이스 류현진이 SSG전에서 6이닝 2실점 호투로 KBO리그 통산 100승을 달성했습니다.

4번 타자 노시환도 역전 만루포를 터뜨리는 등 공수에서 맹활약을 펼치며 류현진의 특급 도우미 역할을 했습니다.

하무림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류현진의 100승 도전을 맞아 대전 한화 이글스 파크는 16경기 연속 매진 신기록을 세우며 뜨거운 열기를 뿜어냈습니다.

11년만에 한국에서 다시 만난 추신수와 첫 승부에선 공격적인 투구로, 헛스윙 삼진을 잡아낸 장면이 압권이었습니다.

노시환은 먼저 수비에서 류현진의 어깨를 가볍게 했습니다.

2회 1,2루 위기에서 이지영의 내야 안타성 타구를 아웃으로 잡아냈고, 4회 또 한번 찾아온 위기의 순간, 허슬 플레이로 3루 베이스를 찍으며 류현진을 도왔습니다.

그동안 ABS에 불만을 나타냈던 류현진은 103개의 공을 던지는 동안 삼진은 1개 밖에 없었지만 특유의 제구력으로 6이닝 2실점, 역사적인 100승 요건을 달성했습니다.

수비요정이었던 노시환은 앞서 들어온 몸쪽 슬라이더를 헛스윙했지만, 곧이어 똑같은 코스로 공이 오자, 기다렸다는듯 만루포를 쏘아올렸습니다.

마치 골프 스윙같은 어퍼컷 스윙에 오른손으로 바닥을 짚는 진기한 동작으로 타구를 지켜봤는데, 경기를 한방에 뒤집는 역전 만루포가 됐습니다.

짜릿한 홈런에 열광한 대전 홈팬들과는 달리, 류현진은 덤덤한 표정으로 눈길을 끌었습니다.

한화는 공수에서 만점 활약을 펼친 노시환의 활약으로 SSG에 완승을 거뒀고, 류현진은 KBO리그 통산 100승의 감격을 맛봤습니다.

[류현진/한화 : "대전에서 홈 팬들 앞에서 달성해서 좀 더 뜻깊은 것 같고, 좋았던 것 같아요. 그런 거(케이크 축하)를 처음 받아봐서 기분 좋았었던 순간이었던 것 같아요."]

류현진은 한미 프로야구 통산 승수 역시 178승으로 늘렸습니다.

KBS 뉴스 하무림입니다.

촬영기자:심규일/영상편집:송장섭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류현진, KBO 100승 금자탑…노시환 땅 짚고 만루포
    • 입력 2024-05-01 09:53:19
    • 수정2024-05-01 09:58:41
    930뉴스
[앵커]

프로야구 한화의 에이스 류현진이 SSG전에서 6이닝 2실점 호투로 KBO리그 통산 100승을 달성했습니다.

4번 타자 노시환도 역전 만루포를 터뜨리는 등 공수에서 맹활약을 펼치며 류현진의 특급 도우미 역할을 했습니다.

하무림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류현진의 100승 도전을 맞아 대전 한화 이글스 파크는 16경기 연속 매진 신기록을 세우며 뜨거운 열기를 뿜어냈습니다.

11년만에 한국에서 다시 만난 추신수와 첫 승부에선 공격적인 투구로, 헛스윙 삼진을 잡아낸 장면이 압권이었습니다.

노시환은 먼저 수비에서 류현진의 어깨를 가볍게 했습니다.

2회 1,2루 위기에서 이지영의 내야 안타성 타구를 아웃으로 잡아냈고, 4회 또 한번 찾아온 위기의 순간, 허슬 플레이로 3루 베이스를 찍으며 류현진을 도왔습니다.

그동안 ABS에 불만을 나타냈던 류현진은 103개의 공을 던지는 동안 삼진은 1개 밖에 없었지만 특유의 제구력으로 6이닝 2실점, 역사적인 100승 요건을 달성했습니다.

수비요정이었던 노시환은 앞서 들어온 몸쪽 슬라이더를 헛스윙했지만, 곧이어 똑같은 코스로 공이 오자, 기다렸다는듯 만루포를 쏘아올렸습니다.

마치 골프 스윙같은 어퍼컷 스윙에 오른손으로 바닥을 짚는 진기한 동작으로 타구를 지켜봤는데, 경기를 한방에 뒤집는 역전 만루포가 됐습니다.

짜릿한 홈런에 열광한 대전 홈팬들과는 달리, 류현진은 덤덤한 표정으로 눈길을 끌었습니다.

한화는 공수에서 만점 활약을 펼친 노시환의 활약으로 SSG에 완승을 거뒀고, 류현진은 KBO리그 통산 100승의 감격을 맛봤습니다.

[류현진/한화 : "대전에서 홈 팬들 앞에서 달성해서 좀 더 뜻깊은 것 같고, 좋았던 것 같아요. 그런 거(케이크 축하)를 처음 받아봐서 기분 좋았었던 순간이었던 것 같아요."]

류현진은 한미 프로야구 통산 승수 역시 178승으로 늘렸습니다.

KBS 뉴스 하무림입니다.

촬영기자:심규일/영상편집:송장섭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