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 뺑소니’ 김호중 ‘슈퍼클래식’, 수수료 없이 티켓 환불 [지금뉴스]

입력 2024.05.21 (11:34)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음주 뺑소니' 혐의를 받는 가수 김호중 씨 출연 공연의 티켓 환불 수수료가 전액 면제 됩니다.

'월드 유니온 오케스트라 슈퍼 클래식: 김호중 & 프리마돈나' 티켓 예매처인 멜론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오는 23일부터 25일까지 열리는 슈퍼 클래식의 예매 티켓 환불 수수료를 면제한다고 공지했습니다.

또 이미 예매를 취소한 관객에게는 수수료 전액을 돌려주기로 했습니다.

다만 직접 예매를 취소하는 경우엔 수수료가 부과되므로 반드시 고객센터를 통해 문의해야 합니다.

당초 이번 공연은 관람 하루, 이틀 전까지 티켓 금액의 30%를 수수료로 내야 취소 환불이 가능했습니다.

이번 환불 수수료 면제는 음주운전 중 교통사고를 내고 아무런 조치 없이 달아난 김씨의 공연에 대한 비판 여론을 고려한 조치로 보입니다.

앞서 공연 주관사인 두미르는 20일 출연자를 교체해달라는 공연 주최사 KBS의 요구를 거부하고 공연을 강행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두미르 측은 김씨가 구속 등 물리적으로 출연하지 못하는 경우가 아닌 한 공연을 진행하겠다는 입장입니다.

김 씨는 지난 9일 오후 11시 40분쯤 강남구 압구정동 한 도로에서 반대편 도로의 택시를 충돌하는사고를 낸 뒤 달아난 혐의를 받습니다.

김 씨가 사고 후 경찰의 출석 요구에 응하지 않은 채 호텔에 머물다 음주 측정이 사실상 불가능한 사고 17시간 뒤에야 출석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사고 당시 음주운전을 한 것 아니냐는 의혹이 일었지만 김 씨는 이를 부인했습니다.

하지만 지난 18일 '김 씨가 사고 전 술을 마신 것으로 판단된다'는 국과수 감정 결과가 언론에 보도되자 하루 만인 19일 음주운전 사실을 시인했습니다.

KBS 뉴스 양예빈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음주 뺑소니’ 김호중 ‘슈퍼클래식’, 수수료 없이 티켓 환불 [지금뉴스]
    • 입력 2024-05-21 11:34:07
    영상K
'음주 뺑소니' 혐의를 받는 가수 김호중 씨 출연 공연의 티켓 환불 수수료가 전액 면제 됩니다.

'월드 유니온 오케스트라 슈퍼 클래식: 김호중 & 프리마돈나' 티켓 예매처인 멜론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오는 23일부터 25일까지 열리는 슈퍼 클래식의 예매 티켓 환불 수수료를 면제한다고 공지했습니다.

또 이미 예매를 취소한 관객에게는 수수료 전액을 돌려주기로 했습니다.

다만 직접 예매를 취소하는 경우엔 수수료가 부과되므로 반드시 고객센터를 통해 문의해야 합니다.

당초 이번 공연은 관람 하루, 이틀 전까지 티켓 금액의 30%를 수수료로 내야 취소 환불이 가능했습니다.

이번 환불 수수료 면제는 음주운전 중 교통사고를 내고 아무런 조치 없이 달아난 김씨의 공연에 대한 비판 여론을 고려한 조치로 보입니다.

앞서 공연 주관사인 두미르는 20일 출연자를 교체해달라는 공연 주최사 KBS의 요구를 거부하고 공연을 강행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두미르 측은 김씨가 구속 등 물리적으로 출연하지 못하는 경우가 아닌 한 공연을 진행하겠다는 입장입니다.

김 씨는 지난 9일 오후 11시 40분쯤 강남구 압구정동 한 도로에서 반대편 도로의 택시를 충돌하는사고를 낸 뒤 달아난 혐의를 받습니다.

김 씨가 사고 후 경찰의 출석 요구에 응하지 않은 채 호텔에 머물다 음주 측정이 사실상 불가능한 사고 17시간 뒤에야 출석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사고 당시 음주운전을 한 것 아니냐는 의혹이 일었지만 김 씨는 이를 부인했습니다.

하지만 지난 18일 '김 씨가 사고 전 술을 마신 것으로 판단된다'는 국과수 감정 결과가 언론에 보도되자 하루 만인 19일 음주운전 사실을 시인했습니다.

KBS 뉴스 양예빈입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