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광장 2부 헤드라인]

입력 2024.06.03 (06:59) 수정 2024.06.03 (07:04)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북 “‘오물 풍선’ 살포 잠정 중단”

북한이 어젯밤 남한을 향한 '오물 풍선' 살포를 잠정 중단하겠다고 전격 발표했습니다. 대북 전단이 발견되면 재개한다는 조건을 달았는데, 어제 대통령실이 '북한이 감내하기 힘든 조치'로 대응하겠다고 밝힌 이후 나온 입장이어서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한미일, 해상·공중·사이버 ‘다영역 훈련’ 합의

한미일이 북한 도발에 대응하기 위해 해상과 공중 그리고 사이버 영역 등에서 동시다발적으로 진행하는 '다영역 훈련'을 올해부터 시작하기로 합의했습니다.

한-아프리카 정상회의 내일 개최…“핵심 광물 협력”

아프리카 48개국 대표가 참석하는 한-아프리카 정상회의가 내일 서울에서 개최됩니다. 이에 앞서 탄자니아, 에티오피아 등 각국 대표들과 양자회담을 잇따라 가진 윤석열 대통령은 핵심 광물 등에서 포괄적인 협력 기반을 구축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내 수감, 대중이 못 받아들여”…여론은 ‘팽팽’

트럼프 전 대통령이 자신이 수감될 수도 있지만, 대중들이 그것을 받아들이기 힘들 거라고 말했습니다. 최근 여론조사에서는 유권자의 절반이 트럼프가 대통령 후보에서 사퇴해야한다고 답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뉴스광장 2부 헤드라인]
    • 입력 2024-06-03 06:59:55
    • 수정2024-06-03 07:04:17
    뉴스광장
북 “‘오물 풍선’ 살포 잠정 중단”

북한이 어젯밤 남한을 향한 '오물 풍선' 살포를 잠정 중단하겠다고 전격 발표했습니다. 대북 전단이 발견되면 재개한다는 조건을 달았는데, 어제 대통령실이 '북한이 감내하기 힘든 조치'로 대응하겠다고 밝힌 이후 나온 입장이어서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한미일, 해상·공중·사이버 ‘다영역 훈련’ 합의

한미일이 북한 도발에 대응하기 위해 해상과 공중 그리고 사이버 영역 등에서 동시다발적으로 진행하는 '다영역 훈련'을 올해부터 시작하기로 합의했습니다.

한-아프리카 정상회의 내일 개최…“핵심 광물 협력”

아프리카 48개국 대표가 참석하는 한-아프리카 정상회의가 내일 서울에서 개최됩니다. 이에 앞서 탄자니아, 에티오피아 등 각국 대표들과 양자회담을 잇따라 가진 윤석열 대통령은 핵심 광물 등에서 포괄적인 협력 기반을 구축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내 수감, 대중이 못 받아들여”…여론은 ‘팽팽’

트럼프 전 대통령이 자신이 수감될 수도 있지만, 대중들이 그것을 받아들이기 힘들 거라고 말했습니다. 최근 여론조사에서는 유권자의 절반이 트럼프가 대통령 후보에서 사퇴해야한다고 답했습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