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화성 리튬 전지 제조공장서 화재…현재 사상자 4명

입력 2024.06.24 (11:35) 수정 2024.06.24 (16:07)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경기 화성시 전곡산업단지의 한 리튬전지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대응 2단계를 발령하고 현재 진화 작업이 진행 중입니다.

소방청은 오늘 오전 10시 반쯤 경기 화성시 서신면 전곡리에 위치한 리튬전지 제조 공장에서 불이났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대응 2단계를 발령해 진화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소방당국은 다수의 인명 피해가 우려돼 선제적으로 대응 2단계를 발령했다고밝혔습니다.

이 불로 현재까지 50대 남성 1명이 중상을 입었습니다.

해당 공장은 연면적 5,500여㎡ 규모에 철골조 건물 11개 동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소방당국은 현재 소방차 135대와 장비 50대 등을 동원해 진화작업에을 벌이고 있습니다.

소방청 관계자는 "유해 화학물질을 취급하는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는 공장 관계자의 신고를 받고 출동해 내부 인명 구조와 화재진압에 대응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경기도소방재난본부 제공]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경기 화성 리튬 전지 제조공장서 화재…현재 사상자 4명
    • 입력 2024-06-24 11:35:42
    • 수정2024-06-24 16:07:47
    사회
경기 화성시 전곡산업단지의 한 리튬전지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대응 2단계를 발령하고 현재 진화 작업이 진행 중입니다.

소방청은 오늘 오전 10시 반쯤 경기 화성시 서신면 전곡리에 위치한 리튬전지 제조 공장에서 불이났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대응 2단계를 발령해 진화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소방당국은 다수의 인명 피해가 우려돼 선제적으로 대응 2단계를 발령했다고밝혔습니다.

이 불로 현재까지 50대 남성 1명이 중상을 입었습니다.

해당 공장은 연면적 5,500여㎡ 규모에 철골조 건물 11개 동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소방당국은 현재 소방차 135대와 장비 50대 등을 동원해 진화작업에을 벌이고 있습니다.

소방청 관계자는 "유해 화학물질을 취급하는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는 공장 관계자의 신고를 받고 출동해 내부 인명 구조와 화재진압에 대응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경기도소방재난본부 제공]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2024 파리 올림픽 배너 이미지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