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브라질 리우서 산사태로 최소 18명 사망
입력 2010.01.01 (07:31) 연합뉴스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서 31일 폭우로 산사태가 발생해 최소 18명이 사망했다.

리우데자네이루주 민방위국은 폭우가 계속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희생자 수가 늘어날 것으로 보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참사는 코파카바나 해변으로 약 2백만명의 시민들이 새해맞이를 위해 모여든 가운데 벌어졌다.

당국 관계자들은 사망자 대부분이 리우 시 도심지역에서 진흙에 짓눌린 판잣집이 무너지면서 변을 당했으나 한적한 곳에서 발견된 희생자도 있다고 말했다.
  • 브라질 리우서 산사태로 최소 18명 사망
    • 입력 2010-01-01 07:31:07
    연합뉴스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서 31일 폭우로 산사태가 발생해 최소 18명이 사망했다.

리우데자네이루주 민방위국은 폭우가 계속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희생자 수가 늘어날 것으로 보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참사는 코파카바나 해변으로 약 2백만명의 시민들이 새해맞이를 위해 모여든 가운데 벌어졌다.

당국 관계자들은 사망자 대부분이 리우 시 도심지역에서 진흙에 짓눌린 판잣집이 무너지면서 변을 당했으나 한적한 곳에서 발견된 희생자도 있다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