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부 폭설로 교통통제 구간 늘어
입력 2010.01.04 (11:13) 수정 2010.01.04 (12:02) 사회
중부지방 폭설로 교통통제 구간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오전 11시 현재 22cm의 눈이 내린 서울에선 삼청터널길과 인왕산길, 북악산길, 당고개, 남태령, 은평터널, 개운산, 이수고가, 내부순환로 진입램프, 방학로, 창동길 등 13개 구간 차량이 통제되고 있습니다.

경기 지역에선 지방도 342호선 성남에서 남한산성 구간, 지방도 338호선 성남 이배재 고개, 안산 공단 고갯길 등 9개 시군 19개 노선에서 차량 통제되고 있습니다.

인천에선 간석고가 출입이 통제되고 있습니다.

고속도로의 경우 경부고속도로 서초, 양재, 수원, 오산, 판교 나들목과 서울외곽고속도로 산본과 평촌 나들목 등 모두 7개 구간에서 차량 진입이 차단되고 있습니다.

경찰과 한국도로공사는 염화칼슘 1만 6천톤을 고속도로와 주요 시내도로에 뿌리는 한편 폭설구간의 교통 통제와 우회운행을 안내하고 있습니다.
  • 중부 폭설로 교통통제 구간 늘어
    • 입력 2010-01-04 11:13:19
    • 수정2010-01-04 12:02:08
    사회
중부지방 폭설로 교통통제 구간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오전 11시 현재 22cm의 눈이 내린 서울에선 삼청터널길과 인왕산길, 북악산길, 당고개, 남태령, 은평터널, 개운산, 이수고가, 내부순환로 진입램프, 방학로, 창동길 등 13개 구간 차량이 통제되고 있습니다.

경기 지역에선 지방도 342호선 성남에서 남한산성 구간, 지방도 338호선 성남 이배재 고개, 안산 공단 고갯길 등 9개 시군 19개 노선에서 차량 통제되고 있습니다.

인천에선 간석고가 출입이 통제되고 있습니다.

고속도로의 경우 경부고속도로 서초, 양재, 수원, 오산, 판교 나들목과 서울외곽고속도로 산본과 평촌 나들목 등 모두 7개 구간에서 차량 진입이 차단되고 있습니다.

경찰과 한국도로공사는 염화칼슘 1만 6천톤을 고속도로와 주요 시내도로에 뿌리는 한편 폭설구간의 교통 통제와 우회운행을 안내하고 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