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명환 “G20정상회의 국격제고 계기 삼아야”
입력 2010.01.04 (13:57) 수정 2010.01.04 (15:41) 정치
유명환 외교통상부 장관은 "올해 서울에서 개최되는 G20 정상회의를 국격을 제고하는 계기로 삼고 준비해나가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유 장관은 오늘 오전 정부중앙청사 별관에서 열린 외교통상부 시무식에서 "외교통상부는 지금까지의 성과를 기반으로 더 큰 대한민국을 만드는 외교적 노력을 전개하고자 한다"고 말했습니다.

유 장관은 또 "북핵 문제의 경우 완전하고 검증 가능한 북한 비핵화 달성을 위해 5자간 긴밀한 협의를 바탕으로 일괄타결방안, 그랜드 바겐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유 장관은 "국회와 행정부, 언론, 학계 등이 참여하는 외교 경쟁력 강화 위원회를 구성해 외교 인프라 확충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 유명환 “G20정상회의 국격제고 계기 삼아야”
    • 입력 2010-01-04 13:57:27
    • 수정2010-01-04 15:41:49
    정치
유명환 외교통상부 장관은 "올해 서울에서 개최되는 G20 정상회의를 국격을 제고하는 계기로 삼고 준비해나가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유 장관은 오늘 오전 정부중앙청사 별관에서 열린 외교통상부 시무식에서 "외교통상부는 지금까지의 성과를 기반으로 더 큰 대한민국을 만드는 외교적 노력을 전개하고자 한다"고 말했습니다.

유 장관은 또 "북핵 문제의 경우 완전하고 검증 가능한 북한 비핵화 달성을 위해 5자간 긴밀한 협의를 바탕으로 일괄타결방안, 그랜드 바겐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유 장관은 "국회와 행정부, 언론, 학계 등이 참여하는 외교 경쟁력 강화 위원회를 구성해 외교 인프라 확충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