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전·충남 대설주의보 전지역 확대
입력 2010.01.04 (14:27) 속보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대전.충남은 대설주의보가 전지역으로 확대된 가운데 계속해서 눈이 내리고 있습니다.

대전 갑천에 중계차 나가 있습니다.

이정은 기자! 전해주시죠.

<리포트>

네, 대전 지역은 여전히 눈이 내리고 있긴 한데요. 눈발은 아침보다 상당히 가늘어졌습니다.

또 일부 지역에서는 점차 기온이 올라가면서 비가 섞여 내리는 곳도 있습니다.

지금까지 내린 눈의 양은 천안이 12.5cm, 공주가 6cm 대전 5.1cm 등입니다.

대전과 충남은 현재 모든 지역에 대설주의보가 내려져있습니다.

기상청은 내일 밤까지 충남 서해안 지역에 최고 15cm, 내륙 지역에는 많으면 7cm가 더 쌓일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갑작스런 폭설에 관계 기관이 제설 작업을 하고 있지만, 대전 외곽 지역에서 시내버스 운행이 끊기고 크고 작은 접촉사고가 잇따르는 등 교통 흐름에 차질을 빚고 있습니다.

또 서해 중부 먼바다와 서해 남부 전해상에도 풍랑주의보가 내려지면서 이 지역을 오가는 여객선과 유람선의 운항이 대부분 중단됐습니다.

기상청은 낮동안 눈이 잠잠해졌다 내일 새벽부터 다시 내리기 시작해 대전.충남은 이번 주 수요일까지 많은 눈이 내릴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지금까지 대전 갑천에서 KBS 뉴스 이정은입니다.
  • 대전·충남 대설주의보 전지역 확대
    • 입력 2010-01-04 14:27:05
    속보
<앵커 멘트>

대전.충남은 대설주의보가 전지역으로 확대된 가운데 계속해서 눈이 내리고 있습니다.

대전 갑천에 중계차 나가 있습니다.

이정은 기자! 전해주시죠.

<리포트>

네, 대전 지역은 여전히 눈이 내리고 있긴 한데요. 눈발은 아침보다 상당히 가늘어졌습니다.

또 일부 지역에서는 점차 기온이 올라가면서 비가 섞여 내리는 곳도 있습니다.

지금까지 내린 눈의 양은 천안이 12.5cm, 공주가 6cm 대전 5.1cm 등입니다.

대전과 충남은 현재 모든 지역에 대설주의보가 내려져있습니다.

기상청은 내일 밤까지 충남 서해안 지역에 최고 15cm, 내륙 지역에는 많으면 7cm가 더 쌓일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갑작스런 폭설에 관계 기관이 제설 작업을 하고 있지만, 대전 외곽 지역에서 시내버스 운행이 끊기고 크고 작은 접촉사고가 잇따르는 등 교통 흐름에 차질을 빚고 있습니다.

또 서해 중부 먼바다와 서해 남부 전해상에도 풍랑주의보가 내려지면서 이 지역을 오가는 여객선과 유람선의 운항이 대부분 중단됐습니다.

기상청은 낮동안 눈이 잠잠해졌다 내일 새벽부터 다시 내리기 시작해 대전.충남은 이번 주 수요일까지 많은 눈이 내릴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지금까지 대전 갑천에서 KBS 뉴스 이정은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