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 자치구, 관내 제설작업 지원
입력 2010.01.04 (16:15) 수정 2010.01.04 (17:46) 사회
폭설이 내린 오늘 서울시와 각 자치구들이 시무식을 취소하거나 미루고 제설 작업을 벌였습니다.

서울시는 오늘 오전 열려던 시무식을 오후로 미룬 채 직원의 35%인 3천 5백여명이 을지로와 퇴계로 등 시내 간선도로에서 눈 치우기 작업을 했습니다.

강남과 서초, 구로, 영등포 노원구 등 각 자치구 직원들도 시무식을 오후로 미루고 주민들과 함께 제설 작업을 계속했습니다.

특히 금천구는 시무식을 아예 내일 개최하기로 하고 관내 주요도로와 골목길에서 주민들의 제설 작업을 돕고 있습니다.
  • 서울 자치구, 관내 제설작업 지원
    • 입력 2010-01-04 16:15:57
    • 수정2010-01-04 17:46:57
    사회
폭설이 내린 오늘 서울시와 각 자치구들이 시무식을 취소하거나 미루고 제설 작업을 벌였습니다.

서울시는 오늘 오전 열려던 시무식을 오후로 미룬 채 직원의 35%인 3천 5백여명이 을지로와 퇴계로 등 시내 간선도로에서 눈 치우기 작업을 했습니다.

강남과 서초, 구로, 영등포 노원구 등 각 자치구 직원들도 시무식을 오후로 미루고 주민들과 함께 제설 작업을 계속했습니다.

특히 금천구는 시무식을 아예 내일 개최하기로 하고 관내 주요도로와 골목길에서 주민들의 제설 작업을 돕고 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