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폭설로 양계장 붕괴…닭 3,000마리 폐사
입력 2010.01.04 (16:29) 사회
오늘 오전 11시 30분쯤 충북 충주시 주덕읍 창전 5리 권 모씨의 양계장 2동이 폭설로 무너져 내리면서 닭 3천여마리가 폐사했습니다.

권씨는 양계장의 지붕에 쌓인 눈을 치우는 도중에 2개 동이 눈의 무게를 이기지 못하고 갑자기 무너져 내렸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충주지역에는 시간당 최고 2센티미터의 눈이 내리는 등 모두 15센티미터의 눈이 내렸습니다.
  • 폭설로 양계장 붕괴…닭 3,000마리 폐사
    • 입력 2010-01-04 16:29:36
    사회
오늘 오전 11시 30분쯤 충북 충주시 주덕읍 창전 5리 권 모씨의 양계장 2동이 폭설로 무너져 내리면서 닭 3천여마리가 폐사했습니다.

권씨는 양계장의 지붕에 쌓인 눈을 치우는 도중에 2개 동이 눈의 무게를 이기지 못하고 갑자기 무너져 내렸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충주지역에는 시간당 최고 2센티미터의 눈이 내리는 등 모두 15센티미터의 눈이 내렸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