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북에도 최고 16㎝ 폭설
입력 2010.01.04 (17:31) 수정 2010.01.04 (17:42) 속보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평소 눈이 많지 않은 경북 북부지역에도 최고 15cm 안팎의 많은 눈이 내렸습니다.

경북 안동 연결합니다.

김기현기자 현재 상황 전해주시죠.

<리포트>

네, 경북 북부지역 7개 시.군에는 오늘 오전 대설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많은 눈이 내렸지만 지금은 소강상태를 보이고 있습니다.

경상북도엔 북부지역을 중심으로 많은 눈이 내리다가 오후 2시를 전후해 눈발이 잦아들었습니다.

오후 4시에는 대설주의보도 해제됐습니다.

지금까지 내린 눈의 양은 봉화가 16센티미터로 가장 많고 영주 14, 안동 6.7, 의성 8센티미터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많은 눈이 내리면서 교통통제가 잇따랐는데요,

오늘 오전 8시 반부터 지방도 927호선, 예천군 하리면 파출소에서 저수령 휴게소 사이 5km 구간이 통제되고 있습니다.

봉화군 물야면에서 춘양면 사이 지방도 915호선 3km 구간도 차량통행이 제한되고 있습니다.

교통통제 구간은 내린 눈이 얼어붙으면서 시간이 갈수록 늘어날 것으로 예상됩니다.

안동시내 도로도 곳곳이 얼어붙으면서 차량들이 거북이 운행을 하고 있습니다.

농민들은 눈이 소강상태를 보이자 비닐하우스에 내린 눈을 쓸어내리는 등 눈 피해를 막기 위해 안간힘을 쓰고 있습니다.

안동기상대는 내일까지 경북 북부지역에는 1에서 5cm의 눈이 더 내리겠고, 내일 아침에도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면서 도로 곳곳이 얼어붙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내 집 앞 눈 쓸기 등 눈 피해 예방에 시민 모두가 동참해 줄 것을 당부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KBS 뉴스 김기현입니다.
  • 경북에도 최고 16㎝ 폭설
    • 입력 2010-01-04 17:31:47
    • 수정2010-01-04 17:42:53
    속보
<앵커 멘트>

평소 눈이 많지 않은 경북 북부지역에도 최고 15cm 안팎의 많은 눈이 내렸습니다.

경북 안동 연결합니다.

김기현기자 현재 상황 전해주시죠.

<리포트>

네, 경북 북부지역 7개 시.군에는 오늘 오전 대설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많은 눈이 내렸지만 지금은 소강상태를 보이고 있습니다.

경상북도엔 북부지역을 중심으로 많은 눈이 내리다가 오후 2시를 전후해 눈발이 잦아들었습니다.

오후 4시에는 대설주의보도 해제됐습니다.

지금까지 내린 눈의 양은 봉화가 16센티미터로 가장 많고 영주 14, 안동 6.7, 의성 8센티미터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많은 눈이 내리면서 교통통제가 잇따랐는데요,

오늘 오전 8시 반부터 지방도 927호선, 예천군 하리면 파출소에서 저수령 휴게소 사이 5km 구간이 통제되고 있습니다.

봉화군 물야면에서 춘양면 사이 지방도 915호선 3km 구간도 차량통행이 제한되고 있습니다.

교통통제 구간은 내린 눈이 얼어붙으면서 시간이 갈수록 늘어날 것으로 예상됩니다.

안동시내 도로도 곳곳이 얼어붙으면서 차량들이 거북이 운행을 하고 있습니다.

농민들은 눈이 소강상태를 보이자 비닐하우스에 내린 눈을 쓸어내리는 등 눈 피해를 막기 위해 안간힘을 쓰고 있습니다.

안동기상대는 내일까지 경북 북부지역에는 1에서 5cm의 눈이 더 내리겠고, 내일 아침에도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면서 도로 곳곳이 얼어붙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내 집 앞 눈 쓸기 등 눈 피해 예방에 시민 모두가 동참해 줄 것을 당부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KBS 뉴스 김기현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