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해외 파병 부대, 폭발물 대비 훈련 강화
입력 2010.01.15 (07:14)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중동지역에서 테러 세력의 IED, 즉 급조폭발물 공격이 늘어나면서 군은 해외파병 부대를 대상으로 IED 대비 훈련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레바논 파병을 앞둔 동명부대 장병들의 훈련 현장에 김희용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리포트>

폭약과 금속파편, 간단한 폭발장치로 구성된 급조폭발물, IED의 위력입니다.

손쉽게 만들수 있기 때문에 지난해 아프간에서 이 폭발물을 활용한 공격이 급증해 다국적군 병사 백60여 명이 숨졌습니다.

우리 군도 해외 파병 부대를 중심으로 급조폭발물에 대비한 훈련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이달말 레바논에 파견될 동명부대 6진 장병들입니다.

감시정찰을 하던 중 폭발물로 추정되는 물체를 발견합니다.

<녹취> 무전: "50미터 전방 우측 도로변에 의심 물체 발견..."

즉각 폭발물 처리반이 투입되고 리모콘으로 조종하는 무인로봇이 의심 물체에 접근합니다.

카메라로 폭발물을 확인하고 조심스럽게 해체합니다.

무장 세력이 폭탄을 장착한 차량을 몰고 돌진해올 것에 대비해 부대 진입로는 장애물을 설치해 S자형 커브길로 만듭니다.

외부인이 부대로 들어올 때는 반사경으로 차량 하부까지 꼼꼼히 살핍니다.

<인터뷰>강정덕(중령/파병준비단장): "엄정한 군기확립과 단결된 팀웍을 가지고 만반의 준비를 갖추고 있습니다."

군당국은 오는 7월 아프가니스탄에 파병될 지방재건팀 보호 병력에 대해서도 강도높은 급조폭발물 대비 훈련을 실시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김희용입니다.
  • 해외 파병 부대, 폭발물 대비 훈련 강화
    • 입력 2010-01-15 07:14:29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중동지역에서 테러 세력의 IED, 즉 급조폭발물 공격이 늘어나면서 군은 해외파병 부대를 대상으로 IED 대비 훈련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레바논 파병을 앞둔 동명부대 장병들의 훈련 현장에 김희용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리포트>

폭약과 금속파편, 간단한 폭발장치로 구성된 급조폭발물, IED의 위력입니다.

손쉽게 만들수 있기 때문에 지난해 아프간에서 이 폭발물을 활용한 공격이 급증해 다국적군 병사 백60여 명이 숨졌습니다.

우리 군도 해외 파병 부대를 중심으로 급조폭발물에 대비한 훈련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이달말 레바논에 파견될 동명부대 6진 장병들입니다.

감시정찰을 하던 중 폭발물로 추정되는 물체를 발견합니다.

<녹취> 무전: "50미터 전방 우측 도로변에 의심 물체 발견..."

즉각 폭발물 처리반이 투입되고 리모콘으로 조종하는 무인로봇이 의심 물체에 접근합니다.

카메라로 폭발물을 확인하고 조심스럽게 해체합니다.

무장 세력이 폭탄을 장착한 차량을 몰고 돌진해올 것에 대비해 부대 진입로는 장애물을 설치해 S자형 커브길로 만듭니다.

외부인이 부대로 들어올 때는 반사경으로 차량 하부까지 꼼꼼히 살핍니다.

<인터뷰>강정덕(중령/파병준비단장): "엄정한 군기확립과 단결된 팀웍을 가지고 만반의 준비를 갖추고 있습니다."

군당국은 오는 7월 아프가니스탄에 파병될 지방재건팀 보호 병력에 대해서도 강도높은 급조폭발물 대비 훈련을 실시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김희용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