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모의 女변호사 행세하며 4억여원 ‘꿀꺽’
입력 2010.01.15 (15:35) 수정 2010.01.15 (15:37) 연합뉴스
서울중앙지검 형사8부(김학석 부장검사)는 외국계 유명투자은행의 금융변호사를 사칭해 투자금 명목으로 수억원을 받아 가로챈 혐의(사기)로 안모(41.여)씨를 구속기소했다고 15일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안씨는 "미국계 투자은행 골드만삭스에서 활동하는 금융변호사인데 돈을 맡기면 큰 수익을 만들어주겠다"고 속여 2008년 3월부터 작년 12월까지 인터넷 카페 등을 통해 알게 된 7명으로부터 투자금 명목으로 4억4천여만원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개인 과외강사인 안씨는 신분을 숨기고자 국내 유명 포털사이트에 블로그를 개설해 화려한 경력과 활동을 소개하는 허위의 글과 함께 다른 미모의 여성사진들을 자신인 것처럼 올려놓고 투자자들을 끌어들인 것으로 조사됐다.
  • 미모의 女변호사 행세하며 4억여원 ‘꿀꺽’
    • 입력 2010-01-15 15:35:41
    • 수정2010-01-15 15:37:22
    연합뉴스
서울중앙지검 형사8부(김학석 부장검사)는 외국계 유명투자은행의 금융변호사를 사칭해 투자금 명목으로 수억원을 받아 가로챈 혐의(사기)로 안모(41.여)씨를 구속기소했다고 15일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안씨는 "미국계 투자은행 골드만삭스에서 활동하는 금융변호사인데 돈을 맡기면 큰 수익을 만들어주겠다"고 속여 2008년 3월부터 작년 12월까지 인터넷 카페 등을 통해 알게 된 7명으로부터 투자금 명목으로 4억4천여만원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개인 과외강사인 안씨는 신분을 숨기고자 국내 유명 포털사이트에 블로그를 개설해 화려한 경력과 활동을 소개하는 허위의 글과 함께 다른 미모의 여성사진들을 자신인 것처럼 올려놓고 투자자들을 끌어들인 것으로 조사됐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