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北국방위 “南당국 본거지에 보복성전 개시”
입력 2010.01.15 (20:36) 정치
우리 정부가 북한의 급변 사태에 대비한 행정 상의 계획을 재정비했다는 남측 일부 언론 보도와 관련해 북한이 '보복 성전'을 거론하며 강력 비난했습니다.

북한은 오늘 최고 통치 기관인 국방위원회 대변인 명의 성명을 통해 북한의 급변사태에 대비해 남한이 만든 `비상통치계획'은 반공화국 체제 전복계획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북한 국방위원회는 또, 도발계획을 작성하고 주도한 청와대를 포함해 남한 당국자들의 본거지를 날려보내기 위한 거족적인 보복 성전이 개시될 것이라고 위협했습니다.

북한 국방위원회는 특히, 통일부와 국정원을 즉각 해체하고 관련자들을 엄벌에 처할 것을 주장했습니다.

북한 국방위원회는 또, 남한 당국이 사죄하지 않는 한 한반도 평화와 안정을 보장하기 위한 앞으로의 모든 대화와 협상에서 철저히 제외된다고 밝혔습니다.

우리 정부는 통일부 대변인 논평을 통해 "확인되지 않은 일부 언론 보도를 근거로 해서 우리측에 대해 위협적인 언동을 하는 데 대해 심히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 北국방위 “南당국 본거지에 보복성전 개시”
    • 입력 2010-01-15 20:36:34
    정치
우리 정부가 북한의 급변 사태에 대비한 행정 상의 계획을 재정비했다는 남측 일부 언론 보도와 관련해 북한이 '보복 성전'을 거론하며 강력 비난했습니다.

북한은 오늘 최고 통치 기관인 국방위원회 대변인 명의 성명을 통해 북한의 급변사태에 대비해 남한이 만든 `비상통치계획'은 반공화국 체제 전복계획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북한 국방위원회는 또, 도발계획을 작성하고 주도한 청와대를 포함해 남한 당국자들의 본거지를 날려보내기 위한 거족적인 보복 성전이 개시될 것이라고 위협했습니다.

북한 국방위원회는 특히, 통일부와 국정원을 즉각 해체하고 관련자들을 엄벌에 처할 것을 주장했습니다.

북한 국방위원회는 또, 남한 당국이 사죄하지 않는 한 한반도 평화와 안정을 보장하기 위한 앞으로의 모든 대화와 협상에서 철저히 제외된다고 밝혔습니다.

우리 정부는 통일부 대변인 논평을 통해 "확인되지 않은 일부 언론 보도를 근거로 해서 우리측에 대해 위협적인 언동을 하는 데 대해 심히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