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산 치매 신약후보 물질 기술 이전
입력 2010.01.19 (12:24) 수정 2010.01.19 (20:58) 사회
치매의 원인을 치료하는 신약후보물질을 개발한 국내 벤처기업이 다국적 제약사로부터 거액의 기술 이전료를 받고 공동연구 계약을 체결했습니다.

교육과학기술부의 알츠하이머성 치매 치료제 연구기관으로 선정된 (주)디지탈바이오텍은 오늘 서울 시내 한 호텔에서 다국적 제약사인 스위스의 로슈와 기술이전과 공동연구 계약을 체결했습니다.

기술 이전되는 신물질 'DBT-066'은 알츠하이머성 치매의 원인 물질인 베타아밀로이드 단백질이 뇌 속에 진입하지 못하게 해 치매를 근원적으로 치료할 수 있습니다.

현재 시판중인 약물은 대부분 원인 치료가 아닌, 발병을 늦춰주거나 이미 발병한 환자의 증상을 완화해주는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이번 계약으로 (주)디지탈바이오텍은 최대 2억 9천만 달러의 기술이전료를 받게 되며, 신약 개발에 성공하면 판매금액의 일정 부분을 로열티로 받게 됩니다.

교과부는 이번 계약으로 국내 신약 개발 기술이 세계적 수준이라는 것을 입증했다며, 원천 기술을 확보할 수 있는 분야에 투자를 촉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 국산 치매 신약후보 물질 기술 이전
    • 입력 2010-01-19 12:24:23
    • 수정2010-01-19 20:58:40
    사회
치매의 원인을 치료하는 신약후보물질을 개발한 국내 벤처기업이 다국적 제약사로부터 거액의 기술 이전료를 받고 공동연구 계약을 체결했습니다.

교육과학기술부의 알츠하이머성 치매 치료제 연구기관으로 선정된 (주)디지탈바이오텍은 오늘 서울 시내 한 호텔에서 다국적 제약사인 스위스의 로슈와 기술이전과 공동연구 계약을 체결했습니다.

기술 이전되는 신물질 'DBT-066'은 알츠하이머성 치매의 원인 물질인 베타아밀로이드 단백질이 뇌 속에 진입하지 못하게 해 치매를 근원적으로 치료할 수 있습니다.

현재 시판중인 약물은 대부분 원인 치료가 아닌, 발병을 늦춰주거나 이미 발병한 환자의 증상을 완화해주는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이번 계약으로 (주)디지탈바이오텍은 최대 2억 9천만 달러의 기술이전료를 받게 되며, 신약 개발에 성공하면 판매금액의 일정 부분을 로열티로 받게 됩니다.

교과부는 이번 계약으로 국내 신약 개발 기술이 세계적 수준이라는 것을 입증했다며, 원천 기술을 확보할 수 있는 분야에 투자를 촉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