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기갑 무죄’ 이동연 판사 신변보호키로
입력 2010.01.20 (06:25) 연합뉴스
서울남부지법이 민주노동당 강기갑 의원에게 무죄를 선고한 이후 보수단체의 비판의 대상이 된 이동연 판사의 신변을 보호하기로 했다.

20일 서울남부지법에 따르면 법원 측은 이 판사에게 출퇴근 차량을 지원하고 법원 경비대를 동원해 출퇴근길을 경호하기로 했다.

또 법원은 양천경찰서와 정보를 교환하면서 긴급 상황이 발생하면 공동 대응하기로 했다.

대한민국 어버이연합 등 보수성향 시민단체는 19일 오전 7시께 서울 양천구 이 판사의 집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 판사의 퇴진과 법원의 사죄를 촉구했다.

이와 관련, 재경법원의 한 부장판사는 "노선과 맞지 않는 판결을 했다는 이유로 판사의 출근길에서 집회를 하는 것은 있어서는 안 되는 일"이라며 "엄정하게 대처해야 한다"고 말했다.
  • ‘강기갑 무죄’ 이동연 판사 신변보호키로
    • 입력 2010-01-20 06:25:44
    연합뉴스
서울남부지법이 민주노동당 강기갑 의원에게 무죄를 선고한 이후 보수단체의 비판의 대상이 된 이동연 판사의 신변을 보호하기로 했다.

20일 서울남부지법에 따르면 법원 측은 이 판사에게 출퇴근 차량을 지원하고 법원 경비대를 동원해 출퇴근길을 경호하기로 했다.

또 법원은 양천경찰서와 정보를 교환하면서 긴급 상황이 발생하면 공동 대응하기로 했다.

대한민국 어버이연합 등 보수성향 시민단체는 19일 오전 7시께 서울 양천구 이 판사의 집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 판사의 퇴진과 법원의 사죄를 촉구했다.

이와 관련, 재경법원의 한 부장판사는 "노선과 맞지 않는 판결을 했다는 이유로 판사의 출근길에서 집회를 하는 것은 있어서는 안 되는 일"이라며 "엄정하게 대처해야 한다"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