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허리 통증 1%는 엉덩이 관절 이상 때문”
입력 2010.01.20 (15:30) 수정 2010.01.20 (22:31) 연합뉴스
척추·관절 전문 우리들병원은 척추디스크로 생각하고 병원을 찾은 1만7천명의 검사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이중 약 1%의 환자는 허리 디스크가 아닌 고관절(엉덩이관절) 이상 때문에 허리 통증이 생긴 것으로 나타났다고 20일 밝혔다.

이런 고관절 이상 환자들이 단순 신경성 통증으로 치부하거나 척추디스크 치료만 받을 경우 병이 호전되지 않는 것은 물론 치료 시기를 놓쳐 만성통증으로 정상적인 생활이 어렵게 된다는 게 병원 측의 설명이다.

따라서 허리통증을 무조건 척추디스크로 단정 짓지 않는 게 중요하다고 의료진은 권고했다.

이 병원 관절클리닉 윤경환 소장은 "고관절 질환은 관절 부위를 눌렀을 때 생기는 통증(압통)과 함께 걸을 때 주로 사타구니, 엉치 부위가 더 아프다"면서 "하지만 척추 디스크 질환은 하지로 내려 뻗치는 듯한 찌릿찌릿한 통증(방사통)이 특징으로, 일반인들이 증세로만 판단하기는 어렵다"고 말했다.

대표적인 고관절질환으로는 피가 잘 돌지 않아 썩는 무혈성괴사와 퇴행성 관절염, 이차성 관절염 등이 꼽힌다.

특히 혈액순환 이상으로 영양과 산소가 제대로 공급되지 못하면서 고관절 뼈가 썩는 무혈성괴사는 과음이 중요한 원인으로 알려진 만큼 술을 많이 마시는 중년이면서 엉덩이 통증이 있다면 반드시 검사를 해봐야 한다고 의료진은 당부했다.
  • “허리 통증 1%는 엉덩이 관절 이상 때문”
    • 입력 2010-01-20 15:30:26
    • 수정2010-01-20 22:31:32
    연합뉴스
척추·관절 전문 우리들병원은 척추디스크로 생각하고 병원을 찾은 1만7천명의 검사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이중 약 1%의 환자는 허리 디스크가 아닌 고관절(엉덩이관절) 이상 때문에 허리 통증이 생긴 것으로 나타났다고 20일 밝혔다.

이런 고관절 이상 환자들이 단순 신경성 통증으로 치부하거나 척추디스크 치료만 받을 경우 병이 호전되지 않는 것은 물론 치료 시기를 놓쳐 만성통증으로 정상적인 생활이 어렵게 된다는 게 병원 측의 설명이다.

따라서 허리통증을 무조건 척추디스크로 단정 짓지 않는 게 중요하다고 의료진은 권고했다.

이 병원 관절클리닉 윤경환 소장은 "고관절 질환은 관절 부위를 눌렀을 때 생기는 통증(압통)과 함께 걸을 때 주로 사타구니, 엉치 부위가 더 아프다"면서 "하지만 척추 디스크 질환은 하지로 내려 뻗치는 듯한 찌릿찌릿한 통증(방사통)이 특징으로, 일반인들이 증세로만 판단하기는 어렵다"고 말했다.

대표적인 고관절질환으로는 피가 잘 돌지 않아 썩는 무혈성괴사와 퇴행성 관절염, 이차성 관절염 등이 꼽힌다.

특히 혈액순환 이상으로 영양과 산소가 제대로 공급되지 못하면서 고관절 뼈가 썩는 무혈성괴사는 과음이 중요한 원인으로 알려진 만큼 술을 많이 마시는 중년이면서 엉덩이 통증이 있다면 반드시 검사를 해봐야 한다고 의료진은 당부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