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천공항 자기부상열차 도시계획위 통과
입력 2010.01.20 (17:44) 연합뉴스
국내 첫 '도시형 자기부상열차'인 인천공항 자기부상열차 시범노선 건설계획이 20일 인천시 도시계획위원회를 통과했다.


시 도시계획위원회는 이날 오후 회의를 갖고 자기부상열차 시범노선에 대한 도시관리계획(도시철도) 결정안을 가결했다.

시와 인천국제공항공사가 정부 지원을 받아 건설하는 자기부상열차 시범노선은 인천공항 교통센터∼제2여객터미널∼에어시티파크∼패션아일랜드∼워터파크∼인천공항철도 용유역을 잇는 6.37㎞ 노선으로, 모두 6개 정거장이 들어선다.

총 사업비 3천423억원 가운데 정부가 2천362억원(69%), 인천공항공사가 856억원(25%), 시가 205억원(6%)을 부담한다.

자기부상열차 시범노선은 종합 시운전을 거쳐 2012년 말 정식 개통되며 최고 시속 110㎞로 무료 운행할 예정이다.

시는 시범노선에 이어 장기계획으로 용유역~국제업무지구 2단지를 연결하는 9.7㎞ 노선과 영종공항도시 순환 37.4㎞ 노선에 대해서도 민자유치 등의 방식으로 건설해 유료 운행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 인천공항 자기부상열차 도시계획위 통과
    • 입력 2010-01-20 17:44:53
    연합뉴스
국내 첫 '도시형 자기부상열차'인 인천공항 자기부상열차 시범노선 건설계획이 20일 인천시 도시계획위원회를 통과했다.


시 도시계획위원회는 이날 오후 회의를 갖고 자기부상열차 시범노선에 대한 도시관리계획(도시철도) 결정안을 가결했다.

시와 인천국제공항공사가 정부 지원을 받아 건설하는 자기부상열차 시범노선은 인천공항 교통센터∼제2여객터미널∼에어시티파크∼패션아일랜드∼워터파크∼인천공항철도 용유역을 잇는 6.37㎞ 노선으로, 모두 6개 정거장이 들어선다.

총 사업비 3천423억원 가운데 정부가 2천362억원(69%), 인천공항공사가 856억원(25%), 시가 205억원(6%)을 부담한다.

자기부상열차 시범노선은 종합 시운전을 거쳐 2012년 말 정식 개통되며 최고 시속 110㎞로 무료 운행할 예정이다.

시는 시범노선에 이어 장기계획으로 용유역~국제업무지구 2단지를 연결하는 9.7㎞ 노선과 영종공항도시 순환 37.4㎞ 노선에 대해서도 민자유치 등의 방식으로 건설해 유료 운행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