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견 벤처기업 단체 21일 출범
입력 2010.01.20 (19:10) 연합뉴스
주성엔지니어링, 다산네트웍스 등 36개 중견 벤처기업들의 모임인 `글로벌 중견 벤처포럼'이 출범한다.

20일 중소기업계에 따르면 이 포럼은 21일 서울 왕십리 비트플렉스에서 창립총회를 열고 초대 포럼 의장으로 주성엔지니어링의 황철주 대표를 선출한다.

매출 1천억원이 넘는 `1천억 클럽' 벤처기업이 주축인 이 포럼은 앞으로 매달 한 차례 이상 정기모임을 열어 회원사가 겪는 애로사항을 모아 정부에 건의하는 활동을 하게 된다.

또 공동사업을 추진하는 등 중견 벤처기업의 입지를 강화하는 사업을 펼칠 예정이다.

포럼 관계자는 "그간 중소기업과 대기업의 틈바구니에서 정부의 각종 지원과 혜택에서 소외됐던 중견 벤처기업들의 목소리를 적극적으로 대변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 중견 벤처기업 단체 21일 출범
    • 입력 2010-01-20 19:10:45
    연합뉴스
주성엔지니어링, 다산네트웍스 등 36개 중견 벤처기업들의 모임인 `글로벌 중견 벤처포럼'이 출범한다.

20일 중소기업계에 따르면 이 포럼은 21일 서울 왕십리 비트플렉스에서 창립총회를 열고 초대 포럼 의장으로 주성엔지니어링의 황철주 대표를 선출한다.

매출 1천억원이 넘는 `1천억 클럽' 벤처기업이 주축인 이 포럼은 앞으로 매달 한 차례 이상 정기모임을 열어 회원사가 겪는 애로사항을 모아 정부에 건의하는 활동을 하게 된다.

또 공동사업을 추진하는 등 중견 벤처기업의 입지를 강화하는 사업을 펼칠 예정이다.

포럼 관계자는 "그간 중소기업과 대기업의 틈바구니에서 정부의 각종 지원과 혜택에서 소외됐던 중견 벤처기업들의 목소리를 적극적으로 대변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