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BoA·모건스탠리 실적 기대치 미달
입력 2010.01.20 (23:31) 연합뉴스
뱅크 오브 아메리카(BoA)의 작년 4분기 실적이 예상보다 악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최대 은행인 BoA는 지난해 4분기에 52억달러의 순손실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주당 순손실은 60센트다.

이는 전년 동기의 24억 달러(주당 48센트) 순손실에 비해 적자폭이 더 확대된 것이며, 시장의 예상치인 주당 52센트에도 못 미치는 것이다.

브라이언 모이니헌 최고경영자(CEO)는 "경제여건이 여전히 취약하고, 높은 수준의 실업률이 지속돼 소비와 성장에 장애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모건스탠리는 작년 4분기에 4억1천300만달러(주당 14센트)의 순이익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의 105억달러(주당 10.92달러) 적자에 비해서는 크게 개선된 것이지만, 시장의 기대치인 주당 순익 42센트를 밑돌았다.
  • BoA·모건스탠리 실적 기대치 미달
    • 입력 2010-01-20 23:31:09
    연합뉴스
뱅크 오브 아메리카(BoA)의 작년 4분기 실적이 예상보다 악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최대 은행인 BoA는 지난해 4분기에 52억달러의 순손실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주당 순손실은 60센트다.

이는 전년 동기의 24억 달러(주당 48센트) 순손실에 비해 적자폭이 더 확대된 것이며, 시장의 예상치인 주당 52센트에도 못 미치는 것이다.

브라이언 모이니헌 최고경영자(CEO)는 "경제여건이 여전히 취약하고, 높은 수준의 실업률이 지속돼 소비와 성장에 장애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모건스탠리는 작년 4분기에 4억1천300만달러(주당 14센트)의 순이익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의 105억달러(주당 10.92달러) 적자에 비해서는 크게 개선된 것이지만, 시장의 기대치인 주당 순익 42센트를 밑돌았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