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KT 선두 복귀…뜨거운 1위 경쟁
입력 2010.01.21 (10:41) 수정 2010.01.21 (10:54) 스포츠 스포츠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조직력의 팀 KT가 KT&G를 제치고 프로농구 공동 선두로 도약했습니다.

이로써 KT와 모비스 KCC의 1위 경쟁도 더욱더 뜨거워졌습니다.

강재훈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박태양이 가로챈 공을 존슨이 그림 같은 속공으로 연결합니다.

KT는 2쿼터, 탄탄한 조직력을 앞세워 역전에 성공했습니다.

강력한 협력 수비는 물론이고, 몸을 사리지 않는 투혼으로 우승 후보다운 저력을 과시했습니다.

한 발 더 뛰는 농구를 선보인 KT는 4쿼터 존슨과 김도수의 쐐기 석점포까지 터져 결국 83대 69로 크게 이겼습니다.

조동현은 중요한 순간, 3점슛 2개를 터트리며 KT&G의 추격을 따돌렸습니다.

<인터뷰>조동현(KT)

2연승을 달린 KT는 공동 선두에 복귀해 KCC, 모비스와 함께 불꽃튀는 1위 경쟁을 예고했습니다.

동부는 오리온스를 86대 80으로 제압했습니다.

KBS 뉴스 강재훈입니다.
  • KT 선두 복귀…뜨거운 1위 경쟁
    • 입력 2010-01-21 10:41:48
    • 수정2010-01-21 10:54:20
    스포츠 스포츠
<앵커 멘트>

조직력의 팀 KT가 KT&G를 제치고 프로농구 공동 선두로 도약했습니다.

이로써 KT와 모비스 KCC의 1위 경쟁도 더욱더 뜨거워졌습니다.

강재훈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박태양이 가로챈 공을 존슨이 그림 같은 속공으로 연결합니다.

KT는 2쿼터, 탄탄한 조직력을 앞세워 역전에 성공했습니다.

강력한 협력 수비는 물론이고, 몸을 사리지 않는 투혼으로 우승 후보다운 저력을 과시했습니다.

한 발 더 뛰는 농구를 선보인 KT는 4쿼터 존슨과 김도수의 쐐기 석점포까지 터져 결국 83대 69로 크게 이겼습니다.

조동현은 중요한 순간, 3점슛 2개를 터트리며 KT&G의 추격을 따돌렸습니다.

<인터뷰>조동현(KT)

2연승을 달린 KT는 공동 선두에 복귀해 KCC, 모비스와 함께 불꽃튀는 1위 경쟁을 예고했습니다.

동부는 오리온스를 86대 80으로 제압했습니다.

KBS 뉴스 강재훈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스포츠 스포츠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