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 총리 “박근혜 설득 복안 있다”
입력 2010.01.21 (21:59) 정치
정운찬 국무총리는 수정안을 반대하는 박근혜 전 대표를 설득할 복안이 있다고 말했습니다.

정 총리는 오늘 저녁 열린 충청 출신 언론인 토론회에서 수정안 추진의 관건인 박근혜 전 대표를 어떻게 설득할 것이냐는 질문에 복안은 있지만 지금 단계에서 공개하지 않겠다고 밝혔습니다.

정 총리는 또 원안의 경우 구체적.실천적 계획이 거의 없었다며 수정안 후속조치를 조속히 마련할 수 있도록 정치권의 결단을 촉구했습니다.

이에 앞서 정 총리는 여의도 63빌딩에서 열린 충청향우회 신년교례회에도 참석해 충청도민들은 나라가 위기에 처할 때마다 중심에서 나라를 바로잡아 왔다며 지금이야말로 충청도민이 하나가 돼야 할 때라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나 한 자리에 참석한 이회창 총재와는 세종시 수정안에 대한 의견을 나누지 않았습니다.
  • 정 총리 “박근혜 설득 복안 있다”
    • 입력 2010-01-21 21:59:57
    정치
정운찬 국무총리는 수정안을 반대하는 박근혜 전 대표를 설득할 복안이 있다고 말했습니다.

정 총리는 오늘 저녁 열린 충청 출신 언론인 토론회에서 수정안 추진의 관건인 박근혜 전 대표를 어떻게 설득할 것이냐는 질문에 복안은 있지만 지금 단계에서 공개하지 않겠다고 밝혔습니다.

정 총리는 또 원안의 경우 구체적.실천적 계획이 거의 없었다며 수정안 후속조치를 조속히 마련할 수 있도록 정치권의 결단을 촉구했습니다.

이에 앞서 정 총리는 여의도 63빌딩에서 열린 충청향우회 신년교례회에도 참석해 충청도민들은 나라가 위기에 처할 때마다 중심에서 나라를 바로잡아 왔다며 지금이야말로 충청도민이 하나가 돼야 할 때라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나 한 자리에 참석한 이회창 총재와는 세종시 수정안에 대한 의견을 나누지 않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