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설 차례비용, 전통시장이 대형마트보다 싸다
입력 2010.01.24 (13:08) 경제
설 차례 준비를 위해 장을 볼 때 대형 마트 대신 전통시장을 이용하면 2만 7천 원 정도 아낄 수 있을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중소기업청과 시장경영지원센터가 최근 전국 48개 전통시장과 대형 마트에서 21개 차례용품의 값을 비교한 결과, 4인 기준으로 전통시장이 평균 13만 8천975 원으로 16만 6천254 원의 대형 마트보다 2만 7천 원 쌌습니다.

중기청 관계자는 새마을금고에서 판매하는 전통시장 전용 상품권인 온누리 상품권을 현금으로 구매하면 3% 할인 혜택까지 받을 수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 설 차례비용, 전통시장이 대형마트보다 싸다
    • 입력 2010-01-24 13:08:35
    경제
설 차례 준비를 위해 장을 볼 때 대형 마트 대신 전통시장을 이용하면 2만 7천 원 정도 아낄 수 있을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중소기업청과 시장경영지원센터가 최근 전국 48개 전통시장과 대형 마트에서 21개 차례용품의 값을 비교한 결과, 4인 기준으로 전통시장이 평균 13만 8천975 원으로 16만 6천254 원의 대형 마트보다 2만 7천 원 쌌습니다.

중기청 관계자는 새마을금고에서 판매하는 전통시장 전용 상품권인 온누리 상품권을 현금으로 구매하면 3% 할인 혜택까지 받을 수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