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수렵 중 동료가 쏜 총에 맞아 중태
입력 2010.01.24 (22:45) 사회
수렵을 하던 사냥꾼이 동료가 쏜 산탄에 맞아 중태에 빠졌습니다.



오늘 오후 2시쯤 충북 괴산군 괴산읍의 한 야산에서 50살 조모 씨가 함께 수렵을 하던 54살 유모 씨가 쏜 산탄에 맞았습니다.



경찰은 유 씨가 쫓고있던 노루를 향해 쏜 산탄에 같은 방향에 있던 조씨가 맞은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 수렵 중 동료가 쏜 총에 맞아 중태
    • 입력 2010-01-24 22:45:47
    사회
수렵을 하던 사냥꾼이 동료가 쏜 산탄에 맞아 중태에 빠졌습니다.



오늘 오후 2시쯤 충북 괴산군 괴산읍의 한 야산에서 50살 조모 씨가 함께 수렵을 하던 54살 유모 씨가 쏜 산탄에 맞았습니다.



경찰은 유 씨가 쫓고있던 노루를 향해 쏜 산탄에 같은 방향에 있던 조씨가 맞은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