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국계 美 연방법원 판사 지명
입력 2010.01.27 (06:10) 국제
한국계 40대 변호사가 북 일리노이 연방법원 판사로 임명됐습니다.

화제의 주인공은 미 연방 평등고용기회위원회 행정 판사로 재직 중인 김영배 판사로, 김 판사는 11살 때인 1977년 부모님을 따라 이민온 뒤 로욜라 법과대학원을 졸업하고 국선변호사와 재판연구관 등을 역임했습니다.

이번 연방법원 판사 지명은 일리노이, 인디애나, 위스콘신주를 관할하는 제7지구 항소법원 관할 구역 내에서는 최초의 아시아계 판사 지명으로, 김 판사의 임기는 8년입니다.
  • 한국계 美 연방법원 판사 지명
    • 입력 2010-01-27 06:10:51
    국제
한국계 40대 변호사가 북 일리노이 연방법원 판사로 임명됐습니다.

화제의 주인공은 미 연방 평등고용기회위원회 행정 판사로 재직 중인 김영배 판사로, 김 판사는 11살 때인 1977년 부모님을 따라 이민온 뒤 로욜라 법과대학원을 졸업하고 국선변호사와 재판연구관 등을 역임했습니다.

이번 연방법원 판사 지명은 일리노이, 인디애나, 위스콘신주를 관할하는 제7지구 항소법원 관할 구역 내에서는 최초의 아시아계 판사 지명으로, 김 판사의 임기는 8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