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은행융자 4억엔 오자와 자금 은폐용”
입력 2010.01.31 (13:11) 국제
정치자금 관련 의혹을 받고 있는 오자와 이치로 일본 민주당 간사장의 은행융자 4억엔은 자금 은폐용이라는 진술이 나왔습니다.

검찰에 체포된 오자와 간사장의 전직 비서인 이시카와 도모히로 의원은 지난 2004년 토지 구입당시 오자와 간사장으로부터 4억엔을 받고 다시 은행에서 4억엔을 대출받은 것은 오자와 간사장의 자금을 은폐하기 위해서라고 검찰에 진술했다고 아사히 신문이 보도했습니다.

아사히 신문은 오자와 간사장의 전직 비서가 도쿄지검 특수부 조사에서 오자와 간사장이 거금을 보유하는 것이 외부에 알려지는 것을 싫어하므로 이같이 은행 융자를 받았다고 진술했다고 전했습니다.

이밖에 마이니치 신문과 산케이 신문, 요미우리 신문 등도 각각 오자와 간사장의 정치 자금 수수, 자금 세탁 의혹을 보도하는 등 각종 의혹이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 “은행융자 4억엔 오자와 자금 은폐용”
    • 입력 2010-01-31 13:11:38
    국제
정치자금 관련 의혹을 받고 있는 오자와 이치로 일본 민주당 간사장의 은행융자 4억엔은 자금 은폐용이라는 진술이 나왔습니다.

검찰에 체포된 오자와 간사장의 전직 비서인 이시카와 도모히로 의원은 지난 2004년 토지 구입당시 오자와 간사장으로부터 4억엔을 받고 다시 은행에서 4억엔을 대출받은 것은 오자와 간사장의 자금을 은폐하기 위해서라고 검찰에 진술했다고 아사히 신문이 보도했습니다.

아사히 신문은 오자와 간사장의 전직 비서가 도쿄지검 특수부 조사에서 오자와 간사장이 거금을 보유하는 것이 외부에 알려지는 것을 싫어하므로 이같이 은행 융자를 받았다고 진술했다고 전했습니다.

이밖에 마이니치 신문과 산케이 신문, 요미우리 신문 등도 각각 오자와 간사장의 정치 자금 수수, 자금 세탁 의혹을 보도하는 등 각종 의혹이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