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욕증시, 지표·실적 호전에 상승
입력 2010.02.02 (06:47) 수정 2010.02.02 (07:09) 국제
미국 뉴욕증시가 제조업 관련지표가 호전됐다는 소식에 힘입어 반등에 성공했습니다.

다우지수는 전날보다 118.20 포인트, 1.17% 상승한 10,185.53으로 마감했습니다.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 500지수는 15.31포인트, 1.43% 오른 1,089.18로 거래를 마쳤고, 나스닥 지수는 2,171.20으로 23.85포인트, 1.11% 상승했습니다.

시장에서는 미국의 제조업 지수가 5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한 데다 엑슨모빌의 실적이 기대치를 웃돌면서 이틀간의 하락에서 벗어나 상승마감했습니다.
  • 뉴욕증시, 지표·실적 호전에 상승
    • 입력 2010-02-02 06:47:07
    • 수정2010-02-02 07:09:28
    국제
미국 뉴욕증시가 제조업 관련지표가 호전됐다는 소식에 힘입어 반등에 성공했습니다.

다우지수는 전날보다 118.20 포인트, 1.17% 상승한 10,185.53으로 마감했습니다.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 500지수는 15.31포인트, 1.43% 오른 1,089.18로 거래를 마쳤고, 나스닥 지수는 2,171.20으로 23.85포인트, 1.11% 상승했습니다.

시장에서는 미국의 제조업 지수가 5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한 데다 엑슨모빌의 실적이 기대치를 웃돌면서 이틀간의 하락에서 벗어나 상승마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