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부펀드에 국내 자산사 참여 추진
입력 2010.02.02 (08:41) 연합뉴스
이르면 올해 안에 국내 자산운용사가 국부펀드 투자에 참여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기획재정부 관계자는 2일 "국부펀드의 수익률 제고 차원에서 해외에 투자하는 국내 자산운용사가 한국투자공사(KIC)에서 운용하는 국부펀드의 일부 자금을 맡아 주식 등에 투자할 수 있도록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국내 자산운용사가 투자할 수 있는 국부펀드 규모는 1천만~2천만달러 이하의 소액으로 시험적 성격"이라면서 "투자 대상에서 부동산은 제외될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국부펀드는 국가가 외환보유액 중 일부를 투자용으로 조성해 국가 이익을 위해 운용하는 펀드로 지난해 말 기준으로 300억달러에 이른다.
  • 국부펀드에 국내 자산사 참여 추진
    • 입력 2010-02-02 08:41:37
    연합뉴스
이르면 올해 안에 국내 자산운용사가 국부펀드 투자에 참여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기획재정부 관계자는 2일 "국부펀드의 수익률 제고 차원에서 해외에 투자하는 국내 자산운용사가 한국투자공사(KIC)에서 운용하는 국부펀드의 일부 자금을 맡아 주식 등에 투자할 수 있도록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국내 자산운용사가 투자할 수 있는 국부펀드 규모는 1천만~2천만달러 이하의 소액으로 시험적 성격"이라면서 "투자 대상에서 부동산은 제외될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국부펀드는 국가가 외환보유액 중 일부를 투자용으로 조성해 국가 이익을 위해 운용하는 펀드로 지난해 말 기준으로 300억달러에 이른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