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사업 전환후 흑자 내려면 6개월~1년 걸려”
입력 2010.02.02 (15:01) 경제
중소기업이 사업전환을 한 뒤 흑자를 내는 데 6개월에서 1년 정도 걸린다는 조사결과가 나왔습니다.

대한상공회의소가 최근 사업전환을 완료했거나 추진하고 있는 250개 국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사업전환 후 해당 사업의 순이익 발생 시점은 '6개월~1년 이내'가 43.4%로 가장 많았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1~2년 이내'가 27.8%, '6개월 이내' 20.2%, '3~4년 이내'는 8.1% 였습니다.

중소기업들이 사업을 전환하려는 이유로는 '새로운 수익원 창출'이 65.7%로 가장 많았고, '기존 업종의 불투명한 성장 가능성', '기존 생산제품의 수익성 악화' 등이 꼽혔습니다.
  • “사업 전환후 흑자 내려면 6개월~1년 걸려”
    • 입력 2010-02-02 15:01:15
    경제
중소기업이 사업전환을 한 뒤 흑자를 내는 데 6개월에서 1년 정도 걸린다는 조사결과가 나왔습니다.

대한상공회의소가 최근 사업전환을 완료했거나 추진하고 있는 250개 국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사업전환 후 해당 사업의 순이익 발생 시점은 '6개월~1년 이내'가 43.4%로 가장 많았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1~2년 이내'가 27.8%, '6개월 이내' 20.2%, '3~4년 이내'는 8.1% 였습니다.

중소기업들이 사업을 전환하려는 이유로는 '새로운 수익원 창출'이 65.7%로 가장 많았고, '기존 업종의 불투명한 성장 가능성', '기존 생산제품의 수익성 악화' 등이 꼽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