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S&P “베트남 외채, 우려 수준 아니다”
입력 2010.02.02 (21:36) 국제
베트남의 외채비율은 아직 걱정할 수준이 아니라고 미국의 신용평가기관인 스탠더드앤드푸어스가 밝혔습니다.

로이터통신은 S&P 신용분석가 킴응탄의 말을 인용해 베트남의 외채가 국내총생산의 30% 이상 치솟았다는 베트남 경제시보의 보도와 관련해 이같이 밝혔다고 보도했습니다.

S&P는 베트남의 외채는 우려할만한 수준은 아니지만 문제는 베트남이 국내의 인플레 심리를 제대로 억제하지 못해 상당한 자본이 빠져나가는 결과를 초래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 S&P “베트남 외채, 우려 수준 아니다”
    • 입력 2010-02-02 21:36:24
    국제
베트남의 외채비율은 아직 걱정할 수준이 아니라고 미국의 신용평가기관인 스탠더드앤드푸어스가 밝혔습니다.

로이터통신은 S&P 신용분석가 킴응탄의 말을 인용해 베트남의 외채가 국내총생산의 30% 이상 치솟았다는 베트남 경제시보의 보도와 관련해 이같이 밝혔다고 보도했습니다.

S&P는 베트남의 외채는 우려할만한 수준은 아니지만 문제는 베트남이 국내의 인플레 심리를 제대로 억제하지 못해 상당한 자본이 빠져나가는 결과를 초래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