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설 안부 묻는’ 인터넷 메신저 사기 기승
입력 2010.02.10 (07:03)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설 명절을 앞두고 인터넷 메신저로 안부 인사를 전하는 분들 많을텐데요.

연락이 뜸하던 지인에게 갑자기 돈이 필요하다는 메시지를 받았을 경우 주의해야겠습니다.

박지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최근 이모씨는 인터넷 메신저를 통해 설 명절 인사를 건네며 돈을 송금해 달라는 친구의 메시지를 받았습니다.

<녹취> 이 모씨(메신저 사기 피해자) : "굉장히 당황스러웠어요 친구가 돈을 부쳐달라고 하니까 처음에는 급한 일이 있나보다 했는데 요즘 이런 사례가 많다고 해서..."

하지만, 친구의 아이디와 비밀번호를 도용한 이른바 '메신저 사기'였습니다

김정수 씨도 지난 5일, 누군가 자신의 메신저 아이디를 도용해 지인에게 안부를 물으며 돈을 요구한 사실을 알게 됐습니다.

<인터뷰> 김정수(메신저 사기 피해자) : "급한 돈 3백만 원을 요청하는 연락이 왔는데 이게 형이 맞냐는 연락을 받았어요. 근데 메신저는 제가 사용 안 한지 1년이나 넘은 거였는데..."

설 연휴가 있던 지난해 1월에도 경찰청에 신고된 메신저 사기 사례는 109건에 피해액만 9천4백만 원에 이릅니다.

<인터뷰> 정효기(천안서북경찰서 사이버수사팀장) : "설 명절 앞두고 메신저 이용해서 안부 전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메신저 이용해서 돈을 요구할 경우 반드시 전화로 확인하고요."

메신저 사기 피해를 줄이기 위해서는 인터넷 사이트의 아이디와 패스워드를 자주 바꿔주는 것이 좋습니다.

KBS 뉴스 박지은입니다.
  • ‘설 안부 묻는’ 인터넷 메신저 사기 기승
    • 입력 2010-02-10 07:03:48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설 명절을 앞두고 인터넷 메신저로 안부 인사를 전하는 분들 많을텐데요.

연락이 뜸하던 지인에게 갑자기 돈이 필요하다는 메시지를 받았을 경우 주의해야겠습니다.

박지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최근 이모씨는 인터넷 메신저를 통해 설 명절 인사를 건네며 돈을 송금해 달라는 친구의 메시지를 받았습니다.

<녹취> 이 모씨(메신저 사기 피해자) : "굉장히 당황스러웠어요 친구가 돈을 부쳐달라고 하니까 처음에는 급한 일이 있나보다 했는데 요즘 이런 사례가 많다고 해서..."

하지만, 친구의 아이디와 비밀번호를 도용한 이른바 '메신저 사기'였습니다

김정수 씨도 지난 5일, 누군가 자신의 메신저 아이디를 도용해 지인에게 안부를 물으며 돈을 요구한 사실을 알게 됐습니다.

<인터뷰> 김정수(메신저 사기 피해자) : "급한 돈 3백만 원을 요청하는 연락이 왔는데 이게 형이 맞냐는 연락을 받았어요. 근데 메신저는 제가 사용 안 한지 1년이나 넘은 거였는데..."

설 연휴가 있던 지난해 1월에도 경찰청에 신고된 메신저 사기 사례는 109건에 피해액만 9천4백만 원에 이릅니다.

<인터뷰> 정효기(천안서북경찰서 사이버수사팀장) : "설 명절 앞두고 메신저 이용해서 안부 전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메신저 이용해서 돈을 요구할 경우 반드시 전화로 확인하고요."

메신저 사기 피해를 줄이기 위해서는 인터넷 사이트의 아이디와 패스워드를 자주 바꿔주는 것이 좋습니다.

KBS 뉴스 박지은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