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제반도체회로학회 최우수논문상 한국인 차지
입력 2010.02.10 (07:08) 연합뉴스
미국의 첨단기업에서 일하는 한국인 연구원이 쓴 논문이 국제반도체회로학회(ISSCC)에 의해 최우수 논문으로 선정됐다.

10일 반도체업계에 따르면 미국 퀄컴사(社) 소속 연구원인 한정환(32) 박사는 최근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ISSCC 회의에서 최우수 논문상을 받았다.

한 박사의 논문은 저전력 무선통신용 수신기에 CMOS(상보적 금속화합물 반도체) 트랜지스터를 이용해 집적회로를 설계하고 구현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일반적인 무선시스템은 일정 `게인(Gainㆍ입력에 대한 출력 비율)'을 얻기 위해 고주파와 저주파 신호를 각각 다른 기기로 증폭시킨다.

그러나 한 박사가 고안한 수신기는 하나의 광대역 증폭기로 고주파와 저주파를 동시에 증폭시켜 전력소모를 늘리지 않고도 높은 게인을 구현할 수 있다.

반도체 전문가들로부터 '저전력 통신을 위한 새로운 수신기 개념을 소개했다'는 평가를 받은 그의 논문에 소개된 수신기는 일반 무선시스템과 비교했을 때 약 50% 이상 전력소모를 줄일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 박사는 인하대 전기전자컴퓨터학과를 졸업한 뒤 미국 미시간대와 텍사스대에서 각각 석.박사 학위를 받고 퀄컴에 입사했다.

그의 부친은 삼성전자와 삼성문화재단, 삼성사회봉사단 등에서 사장을 지낸 한용외(62) 현 삼성생명 상담역이다.
  • 국제반도체회로학회 최우수논문상 한국인 차지
    • 입력 2010-02-10 07:08:29
    연합뉴스
미국의 첨단기업에서 일하는 한국인 연구원이 쓴 논문이 국제반도체회로학회(ISSCC)에 의해 최우수 논문으로 선정됐다.

10일 반도체업계에 따르면 미국 퀄컴사(社) 소속 연구원인 한정환(32) 박사는 최근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ISSCC 회의에서 최우수 논문상을 받았다.

한 박사의 논문은 저전력 무선통신용 수신기에 CMOS(상보적 금속화합물 반도체) 트랜지스터를 이용해 집적회로를 설계하고 구현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일반적인 무선시스템은 일정 `게인(Gainㆍ입력에 대한 출력 비율)'을 얻기 위해 고주파와 저주파 신호를 각각 다른 기기로 증폭시킨다.

그러나 한 박사가 고안한 수신기는 하나의 광대역 증폭기로 고주파와 저주파를 동시에 증폭시켜 전력소모를 늘리지 않고도 높은 게인을 구현할 수 있다.

반도체 전문가들로부터 '저전력 통신을 위한 새로운 수신기 개념을 소개했다'는 평가를 받은 그의 논문에 소개된 수신기는 일반 무선시스템과 비교했을 때 약 50% 이상 전력소모를 줄일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 박사는 인하대 전기전자컴퓨터학과를 졸업한 뒤 미국 미시간대와 텍사스대에서 각각 석.박사 학위를 받고 퀄컴에 입사했다.

그의 부친은 삼성전자와 삼성문화재단, 삼성사회봉사단 등에서 사장을 지낸 한용외(62) 현 삼성생명 상담역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