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 대통령, “통일시대 대비해야”
입력 2010.02.10 (11:04) 수정 2010.02.10 (16:30) 정치
이명박 대통령은 남북통일시대의 주역이 될 수 있도록 국가관과 사회관, 국제관을 길러달라고 군장병들에게 당부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오늘 설 연휴를 앞두고 서부전선 해병 2사단을 격려 방문한 자리에서 해병대 장병들이 사회에 나와 중심 세력이 될 때는 남북통일이 돼 있을 것이고 선진일류국가도 돼 있을 것이라며 이같이 당부했습니다.

경계 초소에서 현황을 보고받고 장병들의 병영 생활을 점검한 이 대통령은 전방 장병들이 매트리스 1장에 세 명씩 자는 등 불편을 겪고 있다며, 다른 예산을 줄여서라도 2012년까지 장병 숙소를 개선하라고 관계자들에게 지시했습니다.

오늘 이명박 대통령의 해병부대 위문에는 김태영 국방장관과 김성환 청와대 외교안보 수석, 김상기 3군사령관 등이 수행했습니다.
  • 이 대통령, “통일시대 대비해야”
    • 입력 2010-02-10 11:04:25
    • 수정2010-02-10 16:30:45
    정치
이명박 대통령은 남북통일시대의 주역이 될 수 있도록 국가관과 사회관, 국제관을 길러달라고 군장병들에게 당부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오늘 설 연휴를 앞두고 서부전선 해병 2사단을 격려 방문한 자리에서 해병대 장병들이 사회에 나와 중심 세력이 될 때는 남북통일이 돼 있을 것이고 선진일류국가도 돼 있을 것이라며 이같이 당부했습니다.

경계 초소에서 현황을 보고받고 장병들의 병영 생활을 점검한 이 대통령은 전방 장병들이 매트리스 1장에 세 명씩 자는 등 불편을 겪고 있다며, 다른 예산을 줄여서라도 2012년까지 장병 숙소를 개선하라고 관계자들에게 지시했습니다.

오늘 이명박 대통령의 해병부대 위문에는 김태영 국방장관과 김성환 청와대 외교안보 수석, 김상기 3군사령관 등이 수행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