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1월 주택담보대출 증가세 둔화
입력 2010.02.10 (13:54) 경제
지난달 금융권의 주택담보대출 증가세가 크게 둔화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금융위원회는 지난달 말 금융권의 주택담보대출 잔액은 지난해 말보다 1조 6천억 원 늘어난 352조 5천억 원으로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이 가운데 은행권의 주택담보대출 증가액은 1조 3천억 원으로 지난해 월별로 3조 원 가까운 증가세를 보인 것에 비하면 증가 규모가 크게 줄어든 것입니다.

지난해 월별 순증 규모가 1조 원 대에 달했던 비은행권 주택담보대출도 지난달엔 3천억 원 늘어나는 데 그쳤습니다.

금융위원회는 총부채상환비율, DTI 규제를 시행한 수도권 지역의 경우 다른 지역보다 대출 증가폭 축소가 상대적으로 크게 나타나고 있다며 2월 주택담보대출 증가세도 1월과 비슷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 1월 주택담보대출 증가세 둔화
    • 입력 2010-02-10 13:54:49
    경제
지난달 금융권의 주택담보대출 증가세가 크게 둔화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금융위원회는 지난달 말 금융권의 주택담보대출 잔액은 지난해 말보다 1조 6천억 원 늘어난 352조 5천억 원으로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이 가운데 은행권의 주택담보대출 증가액은 1조 3천억 원으로 지난해 월별로 3조 원 가까운 증가세를 보인 것에 비하면 증가 규모가 크게 줄어든 것입니다.

지난해 월별 순증 규모가 1조 원 대에 달했던 비은행권 주택담보대출도 지난달엔 3천억 원 늘어나는 데 그쳤습니다.

금융위원회는 총부채상환비율, DTI 규제를 시행한 수도권 지역의 경우 다른 지역보다 대출 증가폭 축소가 상대적으로 크게 나타나고 있다며 2월 주택담보대출 증가세도 1월과 비슷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