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법무부, 자율고 ‘교육 비리’ 대대적 단속 지시
입력 2010.02.24 (07:52)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이명박 대통령이 국무회의에서 교육 비리 척결을 강조한 데 이어, 법무부 장관도 관련 비리에 대한 대대적인 단속을 지시했습니다.

검찰의 교육 비리 수사가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됩니다.

남승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이귀남 법무부 장관이 교육 관련 비리에 대한 전국적이고 집중적인 단속을 지시했습니다.

이 장관은 건전하고 투명한 교육환경 조성을 위해, 지난해 9월 시작한 교육비리와 토착 비리에 대한 단속을 지속적으로 벌여나갈 것을 검찰에 지시했습니다.

대검찰청 중앙수사부도 교육예산 집행과 시설공사, 사학재단 운영 등을 둘러싼 비리에 대해 집중 수사를 벌이겠다고 발표했습니다.

이에따라 교육 비리를 겨냥해 진행중인 검찰 수사도 더욱 속도를 낼 것으로 예상됩니다.

서울 시내 학교들의 창호 공사 수주 비리를 수사중인 서울 서부지검은 지금까지 서울시 의원과 교육청 공무원 등 12명을 구속했습니다.

또 어제는 서울 서부교육청 전 시설과장 오모 씨에 대해서도 구속영장을 청구했습니다.

검찰은 이와 별도로 장학사 자리를 두고 돈을 주고 받은 사건과 관련해 김모 전 서울시 교육청 국장과 임모 장학사 등 3명을 구속한 데 이어, 교육청의 최고위층까지 정조준해 수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서울남부지검도 방과 후 학교 업체를 지정해 주는 대가로 업체로부터 수백만 원에서 수천만 원씩을 받은 초등학교 교장 5명 등 관계자 전원을 기소했습니다.

대통령에 이어 법무장관까지 대대적 교육비리 척결을 지시함에 따라, 검찰의 사정 바람이 교육계 전반으로 확산될 전망입니다.

KBS 뉴스 남승우입니다.
  • 법무부, 자율고 ‘교육 비리’ 대대적 단속 지시
    • 입력 2010-02-24 07:52:12
    뉴스광장
<앵커 멘트>

이명박 대통령이 국무회의에서 교육 비리 척결을 강조한 데 이어, 법무부 장관도 관련 비리에 대한 대대적인 단속을 지시했습니다.

검찰의 교육 비리 수사가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됩니다.

남승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이귀남 법무부 장관이 교육 관련 비리에 대한 전국적이고 집중적인 단속을 지시했습니다.

이 장관은 건전하고 투명한 교육환경 조성을 위해, 지난해 9월 시작한 교육비리와 토착 비리에 대한 단속을 지속적으로 벌여나갈 것을 검찰에 지시했습니다.

대검찰청 중앙수사부도 교육예산 집행과 시설공사, 사학재단 운영 등을 둘러싼 비리에 대해 집중 수사를 벌이겠다고 발표했습니다.

이에따라 교육 비리를 겨냥해 진행중인 검찰 수사도 더욱 속도를 낼 것으로 예상됩니다.

서울 시내 학교들의 창호 공사 수주 비리를 수사중인 서울 서부지검은 지금까지 서울시 의원과 교육청 공무원 등 12명을 구속했습니다.

또 어제는 서울 서부교육청 전 시설과장 오모 씨에 대해서도 구속영장을 청구했습니다.

검찰은 이와 별도로 장학사 자리를 두고 돈을 주고 받은 사건과 관련해 김모 전 서울시 교육청 국장과 임모 장학사 등 3명을 구속한 데 이어, 교육청의 최고위층까지 정조준해 수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서울남부지검도 방과 후 학교 업체를 지정해 주는 대가로 업체로부터 수백만 원에서 수천만 원씩을 받은 초등학교 교장 5명 등 관계자 전원을 기소했습니다.

대통령에 이어 법무장관까지 대대적 교육비리 척결을 지시함에 따라, 검찰의 사정 바람이 교육계 전반으로 확산될 전망입니다.

KBS 뉴스 남승우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