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靑, 취임 2주년 맞아 인터넷 소통 확대
입력 2010.02.24 (10:50) 수정 2010.02.24 (15:15) 정치
청와대는 이명박 대통령 취임 2주년을 맞아 내일부터 홈페이지를 개편하고 청와대 미투데이를 개설하는 등 인터넷 소통을 확대한다고 밝혔습니다.

미투데이는 NHN이 제공하는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로 회원 수가 약 백만 명에 이르는 한국판 트위터라고 청와대는 설명했습니다.

청와대는 미투데이를 통해 대통령과 청와대 주변의 간단한 소식과 영상 등 멀티미디어 콘텐츠를 전달하고 네티즌과 소통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쟁점이 생길 경우 네티즌들을 위한 대통령의 관련 메시지도 게재될 예정이라고 덧붙였습니다.
  • 靑, 취임 2주년 맞아 인터넷 소통 확대
    • 입력 2010-02-24 10:50:58
    • 수정2010-02-24 15:15:49
    정치
청와대는 이명박 대통령 취임 2주년을 맞아 내일부터 홈페이지를 개편하고 청와대 미투데이를 개설하는 등 인터넷 소통을 확대한다고 밝혔습니다.

미투데이는 NHN이 제공하는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로 회원 수가 약 백만 명에 이르는 한국판 트위터라고 청와대는 설명했습니다.

청와대는 미투데이를 통해 대통령과 청와대 주변의 간단한 소식과 영상 등 멀티미디어 콘텐츠를 전달하고 네티즌과 소통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쟁점이 생길 경우 네티즌들을 위한 대통령의 관련 메시지도 게재될 예정이라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