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남북실무회담’ 3월 2일 개성서 개최
입력 2010.02.28 (15:16) 수정 2010.02.28 (16:24) 정치
남북은 통행, 통신, 통관 등 이른바 '3통 문제' 해결을 위해 추진해온 군사실무회담의 형식을 남북 실무회담으로 바꿔 다음달 2일 개성공업지구에서 개최하기로 합의했습니다.

국방부는 남북이 군사실무회담 개최를 위한 절충을 한 결과, 다음달 2일 오전 10시 개성공업지구 남북경제협력협의사무소에서 남북 실무회담을 개최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우리 측은 이강우 통일부 과장을 수석대표로 하는 5명의 대표가 참석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국방부 관계자는 수석 대표가 통일부에서 나가는 만큼 회담은 군사실무회담이 아니라, 개성공단 '3통 문제' 협의를 위한 남북실무 접촉이라고 말했습니다.
  • ‘남북실무회담’ 3월 2일 개성서 개최
    • 입력 2010-02-28 15:16:25
    • 수정2010-02-28 16:24:16
    정치
남북은 통행, 통신, 통관 등 이른바 '3통 문제' 해결을 위해 추진해온 군사실무회담의 형식을 남북 실무회담으로 바꿔 다음달 2일 개성공업지구에서 개최하기로 합의했습니다.

국방부는 남북이 군사실무회담 개최를 위한 절충을 한 결과, 다음달 2일 오전 10시 개성공업지구 남북경제협력협의사무소에서 남북 실무회담을 개최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우리 측은 이강우 통일부 과장을 수석대표로 하는 5명의 대표가 참석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국방부 관계자는 수석 대표가 통일부에서 나가는 만큼 회담은 군사실무회담이 아니라, 개성공단 '3통 문제' 협의를 위한 남북실무 접촉이라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