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도요타, 품질위 설치…前 미 교통장관 영입
입력 2010.03.02 (16:57) 국제
리콜 사태로 위기를 맞은 일본 도요타자동차가 차량 품질을 평가하는 독립적인 위원회를 두기로 하고, 위원장으로 로드니 슬레이터 전 미국 교통장관을 영입했습니다.

도요타는 미 상원 청문회에 앞서 제출한 서면 답변에서 이같이 밝히며, 앞으로 차량 디자인 과정에서 '안전'에 더 많은 무게를 둘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품질평가위 위원장으로 영입된 슬레이터는 빌 클린턴 행정부 시절인 1997년부터 2001년까지 교통부 장관으로 재직해 왔습니다.
  • 도요타, 품질위 설치…前 미 교통장관 영입
    • 입력 2010-03-02 16:57:06
    국제
리콜 사태로 위기를 맞은 일본 도요타자동차가 차량 품질을 평가하는 독립적인 위원회를 두기로 하고, 위원장으로 로드니 슬레이터 전 미국 교통장관을 영입했습니다.

도요타는 미 상원 청문회에 앞서 제출한 서면 답변에서 이같이 밝히며, 앞으로 차량 디자인 과정에서 '안전'에 더 많은 무게를 둘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품질평가위 위원장으로 영입된 슬레이터는 빌 클린턴 행정부 시절인 1997년부터 2001년까지 교통부 장관으로 재직해 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