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中, 6월부터 창춘-평양노선 운항 유력
입력 2010.03.25 (10:19) 국제
중국 남방항공이 오는 6월20일부터 지린성 성도 창춘에서 평양을 오가는 직항편을 운항할 가능성이 크다고 동야징마오신원이 보도했습니다.

남방항공 지린지사의 한 관계자는 북한 국가 관광총국이 지린성 관광국과 직항편 운항과 관련한 구체적인 문제들에 대해 협상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지린성의 출발지로는 창춘이 유력하지만 옌볜 조선족자치주 주도인 옌지가 될 가능성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中, 6월부터 창춘-평양노선 운항 유력
    • 입력 2010-03-25 10:19:13
    국제
중국 남방항공이 오는 6월20일부터 지린성 성도 창춘에서 평양을 오가는 직항편을 운항할 가능성이 크다고 동야징마오신원이 보도했습니다.

남방항공 지린지사의 한 관계자는 북한 국가 관광총국이 지린성 관광국과 직항편 운항과 관련한 구체적인 문제들에 대해 협상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지린성의 출발지로는 창춘이 유력하지만 옌볜 조선족자치주 주도인 옌지가 될 가능성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