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건보 후폭풍…의원 살해 협박
입력 2010.03.25 (13:01)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미국에서 건강보험법 통과에 따른 후폭풍이 만만치 않습니다.

통과를 주도한 민주당 의원들에 대한 살해 협박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정홍규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미국 뉴욕의 한 민주당 건물의 유리창이 누군가가 던진 돌에 의해 깨져 있습니다.

민주당 소속 루이스 슬로터 의원과 가브리엘 기퍼즈 의원 사무실에서도 비슷한 사건이 일어났습니다.

모두 건강보험법 통과에 불만을 가진 사람들에 의한 것으로 경찰은 보고 있습니다.

살해 협박도 잇따르고 있습니다.

법안 소위원장을 맡았던 슬로터 의원은 법안에 찬성표를 던진 의원의 자녀들을 살해하겠다는 협박전화를 받았고, 표결 직전 찬성으로 돌아선 스투팩 의원은 '당신은 죽은 목숨이고, 잡고야 말 것이다'라는 전화메시지를 받았습니다.

이에 따라 FBI와 경찰은 이같은 살해 협박 전반에 대한 수사에 착수하는 한편, 해당 의원들과 가족들에 대한 신변보호에 들어갔습니다.

민주당 스테니 호이어 하원 원내대표는 건강보험법안 표결 이후 민주당 의원에 대한 이같은 협박은 모두 10여 건에 이른다며 강력한 대처 의지를 밝혔습니다.

그러나 공화당이 건강보험법 무력화를 위해 추가 입법과정에서의 전면전을 선언하고 있고, 보수성향 지지자들의 격렬한 반대시위도 잇따라 예정돼 있어 건강보험법 통과를 둘러싼 갈등은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정홍규입니다.
  • 美 건보 후폭풍…의원 살해 협박
    • 입력 2010-03-25 13:01:51
    뉴스 12
<앵커 멘트>

미국에서 건강보험법 통과에 따른 후폭풍이 만만치 않습니다.

통과를 주도한 민주당 의원들에 대한 살해 협박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정홍규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미국 뉴욕의 한 민주당 건물의 유리창이 누군가가 던진 돌에 의해 깨져 있습니다.

민주당 소속 루이스 슬로터 의원과 가브리엘 기퍼즈 의원 사무실에서도 비슷한 사건이 일어났습니다.

모두 건강보험법 통과에 불만을 가진 사람들에 의한 것으로 경찰은 보고 있습니다.

살해 협박도 잇따르고 있습니다.

법안 소위원장을 맡았던 슬로터 의원은 법안에 찬성표를 던진 의원의 자녀들을 살해하겠다는 협박전화를 받았고, 표결 직전 찬성으로 돌아선 스투팩 의원은 '당신은 죽은 목숨이고, 잡고야 말 것이다'라는 전화메시지를 받았습니다.

이에 따라 FBI와 경찰은 이같은 살해 협박 전반에 대한 수사에 착수하는 한편, 해당 의원들과 가족들에 대한 신변보호에 들어갔습니다.

민주당 스테니 호이어 하원 원내대표는 건강보험법안 표결 이후 민주당 의원에 대한 이같은 협박은 모두 10여 건에 이른다며 강력한 대처 의지를 밝혔습니다.

그러나 공화당이 건강보험법 무력화를 위해 추가 입법과정에서의 전면전을 선언하고 있고, 보수성향 지지자들의 격렬한 반대시위도 잇따라 예정돼 있어 건강보험법 통과를 둘러싼 갈등은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정홍규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