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분당서 고폭탄 발견돼 수거
입력 2010.03.25 (18:43) 사회
오늘 오전 11시10분 쯤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운중동 단독주택 부지에서 공사중이던 포크레인 기사 55살 이모 씨가 고폭탄 1개를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발견된 고폭탄은 지름 155mm, 길이 60cm 크기로 신관이 제거된 상태였으며 군 당국에 의해 1시간 반 만에 안전하게 수거됐습니다.

경찰은 고폭탄이 한국전 당시 쓰였던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습니다.
  • 분당서 고폭탄 발견돼 수거
    • 입력 2010-03-25 18:43:51
    사회
오늘 오전 11시10분 쯤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운중동 단독주택 부지에서 공사중이던 포크레인 기사 55살 이모 씨가 고폭탄 1개를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발견된 고폭탄은 지름 155mm, 길이 60cm 크기로 신관이 제거된 상태였으며 군 당국에 의해 1시간 반 만에 안전하게 수거됐습니다.

경찰은 고폭탄이 한국전 당시 쓰였던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