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봄 앞당기는 ‘난 전시회’ 북적
입력 2010.03.25 (19:28)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화사한 난을 한자리에 모은 전시회에 시민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아름다운 자태와 더불어 각종 기능을 지닌 신품종까지 선보이고 있는데요, 김종수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리포트>

화려한 꽃들이 저마다 매력을 뽐내고 있습니다.

봄을 느끼려는 시민들은 추억 만들기에 분주합니다.

<인터뷰> 여상임(서울 북가좌동) : "어휴 너무 좋아요. 너무 예쁘고 아름다워서 정신이 없을 정도..."

<인터뷰> 김솔(서울 개포동) : "아름다운 꽃들을 보니까 빨리 봄이 와서 밖에서도 이런 꽃을 볼수 있었으면..."

고고한 자태를 자랑하는 동양란, 경진대회용으로 출품한 서양란까지 모두 2천여 점이 관람객을 맞고 있습니다.

공식 등록을 앞둔 신품종들이 관람객들에게 첫 선을 보이는가 하면, 재배 환경에 맞게 개량된 난들은 애호가들의 호기심을 자극합니다.

이 같은 꼬마난은 아파트 등 현대인의 주거환경에 맞게 개발돼 수출 품종으로도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손쉬운 재배 방법을 알려주는 강의와 체험 코너에도 인파가 몰립니다.

<인터뷰> 이유태(한국난재배자협회 부회장) : "농가에서 재배한 아름다운 난이 출품돼 있고 플로리스들이 작품으로 만든 것과 다양한 신품종도 전시돼 있습니다."

경기도 고양꽃전시관에서 열리는 이번 전시회는 오는 28일까지 계속됩니다.

KBS 뉴스 김종수입니다.
  • 봄 앞당기는 ‘난 전시회’ 북적
    • 입력 2010-03-25 19:28:31
    뉴스 7
<앵커 멘트>

화사한 난을 한자리에 모은 전시회에 시민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아름다운 자태와 더불어 각종 기능을 지닌 신품종까지 선보이고 있는데요, 김종수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리포트>

화려한 꽃들이 저마다 매력을 뽐내고 있습니다.

봄을 느끼려는 시민들은 추억 만들기에 분주합니다.

<인터뷰> 여상임(서울 북가좌동) : "어휴 너무 좋아요. 너무 예쁘고 아름다워서 정신이 없을 정도..."

<인터뷰> 김솔(서울 개포동) : "아름다운 꽃들을 보니까 빨리 봄이 와서 밖에서도 이런 꽃을 볼수 있었으면..."

고고한 자태를 자랑하는 동양란, 경진대회용으로 출품한 서양란까지 모두 2천여 점이 관람객을 맞고 있습니다.

공식 등록을 앞둔 신품종들이 관람객들에게 첫 선을 보이는가 하면, 재배 환경에 맞게 개량된 난들은 애호가들의 호기심을 자극합니다.

이 같은 꼬마난은 아파트 등 현대인의 주거환경에 맞게 개발돼 수출 품종으로도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손쉬운 재배 방법을 알려주는 강의와 체험 코너에도 인파가 몰립니다.

<인터뷰> 이유태(한국난재배자협회 부회장) : "농가에서 재배한 아름다운 난이 출품돼 있고 플로리스들이 작품으로 만든 것과 다양한 신품종도 전시돼 있습니다."

경기도 고양꽃전시관에서 열리는 이번 전시회는 오는 28일까지 계속됩니다.

KBS 뉴스 김종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