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천안함’ 침몰…내부 폭발 가능성은?
입력 2010.03.27 (08:33) 수정 2010.03.27 (20:03)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이번 사고의 원인과 관련해 외부 공격을 받은 것이 아니라면 초계함 자체의 원인, 즉 내부 폭발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습니다.

보도에 하송연 기자입니다.

<리포트>

천안함 폭발 지점은 선미, 배 뒷쪽 바닥에서 일어난 것으로 파악되고 있습니다.

초계함 침몰 당시 배를 탈출한 장병들은 선미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폭발로 배가 20 센티미터 가량 솟구쳐 올랐다고 전했습니다.

그 정도의 높이라면 폭발이 매우 컸을 것이라는 게 군 전문가들의 추정입니다.

그러나 기뢰에 부딪쳤을 가능성은 적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분석입니다.

기뢰는 아군이 당할 수도 있는데다 서해는 물 흐름이 빨라 평소에는 쓰지 않기 때문입니다.

그렇다면 어뢰 등 외부 공격을 받지 않았다면 내부 폭발 가능성이 제기됩니다.

배 뒷쪽에는 탄약창고와 기름 탱크가 있습니다.

선미 바닥에 기름을 채우는데 엔진이 뜨거워지거나 알 수 없는 원인으로 달궈진 기름 기체가 폭발하는 경우가 과거에도 드물게 있었기 때문입니다.

<인터뷰>안기석 전 해군제독

탄약고 폭발 가능성은 전시가 아닌 평시에는 격발 작용을 일으키는 뇌관과 폭약 부분을 분리해 두기 때문에 폭약이 터졌을 리는 없다고 전문가들은 보고 있습니다.

또, 폭약이 터졌다면 배 전체가 폭발하기 때문에 탄약고 폭발 가능성은 적다는 분석입니다.

군 전문가들은 화상 환자가 많다는 점에서도 배 뒷쪽 부분의 유류탱크에서 발생한 유증기에 의한 폭발 가능성을 주시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하송연입니다.
  • ‘천안함’ 침몰…내부 폭발 가능성은?
    • 입력 2010-03-27 08:33:35
    • 수정2010-03-27 20:03:15
    뉴스광장
<앵커 멘트>

이번 사고의 원인과 관련해 외부 공격을 받은 것이 아니라면 초계함 자체의 원인, 즉 내부 폭발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습니다.

보도에 하송연 기자입니다.

<리포트>

천안함 폭발 지점은 선미, 배 뒷쪽 바닥에서 일어난 것으로 파악되고 있습니다.

초계함 침몰 당시 배를 탈출한 장병들은 선미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폭발로 배가 20 센티미터 가량 솟구쳐 올랐다고 전했습니다.

그 정도의 높이라면 폭발이 매우 컸을 것이라는 게 군 전문가들의 추정입니다.

그러나 기뢰에 부딪쳤을 가능성은 적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분석입니다.

기뢰는 아군이 당할 수도 있는데다 서해는 물 흐름이 빨라 평소에는 쓰지 않기 때문입니다.

그렇다면 어뢰 등 외부 공격을 받지 않았다면 내부 폭발 가능성이 제기됩니다.

배 뒷쪽에는 탄약창고와 기름 탱크가 있습니다.

선미 바닥에 기름을 채우는데 엔진이 뜨거워지거나 알 수 없는 원인으로 달궈진 기름 기체가 폭발하는 경우가 과거에도 드물게 있었기 때문입니다.

<인터뷰>안기석 전 해군제독

탄약고 폭발 가능성은 전시가 아닌 평시에는 격발 작용을 일으키는 뇌관과 폭약 부분을 분리해 두기 때문에 폭약이 터졌을 리는 없다고 전문가들은 보고 있습니다.

또, 폭약이 터졌다면 배 전체가 폭발하기 때문에 탄약고 폭발 가능성은 적다는 분석입니다.

군 전문가들은 화상 환자가 많다는 점에서도 배 뒷쪽 부분의 유류탱크에서 발생한 유증기에 의한 폭발 가능성을 주시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하송연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