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척수손상 ‘침 효능’ 과학적 첫 증명
입력 2010.04.11 (08:37) 연합뉴스
국내 연구진이 척수손상 후 침의 효능을 과학적으로 증명해내는 데 성공했다.



11일 교육과학기술부에 따르면 경희대 의과대학 윤태영, 오태환 교수팀은 척수손상 동물모델 실험을 통해 척수손상 후 침(acupuncture)이 하반신이 마비된 쥐의 운동기능 회복에 탁월한 효능이 있음을 밝혀냈다.



이번 논문은 이제까지 체계적 과학기법이 미비했던 한의학 연구의 한계를 뛰어넘어 침 효능을 과학적으로 첫 증명, 세계적 권위지 ’질병 신경생물학지(Neurobiology of Disease, Impact Factor 4.85)’에 실림으로써 한의학의 과학화를 한층 앞당겼다는 평가다.



’척수손상 후 침의 염증반응 감소를 통한 운동기능 향상 효과’라는 제목의 이 논문은 침이 척수손상 후 염증반응을 현저히 감소시켜 신경세포 및 희소돌기아교세포 사멸을 억제함으로서 운동기능을 향상시킨다는 것을 증명했다.



또한, 척수손상에 효과가 있는 여러 혈(acupoint) 자리를 과학적으로 검증해 척수손상 후 세포사멸 보호효과가 가장 탁월한 혈 자리를 선정한 뒤, 대조군으로 침을 놓는 것과 비슷한 자극을 주는 모조침을 놓은 그룹과 비교함으로써 침에 의한 치료효과에 대한 신뢰성을 부각시켰다.



윤 교수는 "척수손상 치료제로서 유일한 약물인 메틸프레드니솔론(methylprednisolne)은 효과가 미비하고 부작용이 많은 것에 비해 약물투여 대신 간단한 침으로 척수손상에 탁월한 치료효과를 나타낸다는 점에서 이번 논문의 의의가 있다"고 밝혔다.



지난 10여년 윤 교수팀은 척수손상에 대한 치료제 개발 및 병리학적 기전에 대해 활발한 연구를 수행, 다수의 저명한 신경과학 학술지에 해마다 논문을 발표해 왔다.
  • 척수손상 ‘침 효능’ 과학적 첫 증명
    • 입력 2010-04-11 08:37:39
    연합뉴스
국내 연구진이 척수손상 후 침의 효능을 과학적으로 증명해내는 데 성공했다.



11일 교육과학기술부에 따르면 경희대 의과대학 윤태영, 오태환 교수팀은 척수손상 동물모델 실험을 통해 척수손상 후 침(acupuncture)이 하반신이 마비된 쥐의 운동기능 회복에 탁월한 효능이 있음을 밝혀냈다.



이번 논문은 이제까지 체계적 과학기법이 미비했던 한의학 연구의 한계를 뛰어넘어 침 효능을 과학적으로 첫 증명, 세계적 권위지 ’질병 신경생물학지(Neurobiology of Disease, Impact Factor 4.85)’에 실림으로써 한의학의 과학화를 한층 앞당겼다는 평가다.



’척수손상 후 침의 염증반응 감소를 통한 운동기능 향상 효과’라는 제목의 이 논문은 침이 척수손상 후 염증반응을 현저히 감소시켜 신경세포 및 희소돌기아교세포 사멸을 억제함으로서 운동기능을 향상시킨다는 것을 증명했다.



또한, 척수손상에 효과가 있는 여러 혈(acupoint) 자리를 과학적으로 검증해 척수손상 후 세포사멸 보호효과가 가장 탁월한 혈 자리를 선정한 뒤, 대조군으로 침을 놓는 것과 비슷한 자극을 주는 모조침을 놓은 그룹과 비교함으로써 침에 의한 치료효과에 대한 신뢰성을 부각시켰다.



윤 교수는 "척수손상 치료제로서 유일한 약물인 메틸프레드니솔론(methylprednisolne)은 효과가 미비하고 부작용이 많은 것에 비해 약물투여 대신 간단한 침으로 척수손상에 탁월한 치료효과를 나타낸다는 점에서 이번 논문의 의의가 있다"고 밝혔다.



지난 10여년 윤 교수팀은 척수손상에 대한 치료제 개발 및 병리학적 기전에 대해 활발한 연구를 수행, 다수의 저명한 신경과학 학술지에 해마다 논문을 발표해 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