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6·2 지방선거
오세훈 “출마선언 시기와 수위 신중 결정”
입력 2010.04.11 (11:45) 정치
오세훈 서울시장은 6월 지방선거의 재선 출마 시기와 수위를 천안함 인양과 수습 과정 등을 고려해 신중하게 고려할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오 시장은 천안함 침몰사태를 고려해 당초 지난달 28일로 예정됐던 출마 선언을 연기했고, 다음달 초 개최 예정이었던 하이서울 페스티벌도 가을로 미루기로 했다고 이종현 경선 준비본부 대변인이 전했습니다.

오 시장은 민주당의 유력한 서울시장 후보인 한명숙 전 총리가 1심에서 무죄 판결을 받은 것에 대해 이 시점에서 언급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다고 말했다고 이 대변인은 덧붙였습니다.
  • 오세훈 “출마선언 시기와 수위 신중 결정”
    • 입력 2010-04-11 11:45:51
    정치
오세훈 서울시장은 6월 지방선거의 재선 출마 시기와 수위를 천안함 인양과 수습 과정 등을 고려해 신중하게 고려할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오 시장은 천안함 침몰사태를 고려해 당초 지난달 28일로 예정됐던 출마 선언을 연기했고, 다음달 초 개최 예정이었던 하이서울 페스티벌도 가을로 미루기로 했다고 이종현 경선 준비본부 대변인이 전했습니다.

오 시장은 민주당의 유력한 서울시장 후보인 한명숙 전 총리가 1심에서 무죄 판결을 받은 것에 대해 이 시점에서 언급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다고 말했다고 이 대변인은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