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스콜스, 맨유와 재계약 ‘1년 더 뛴다!’
입력 2010.04.17 (08:01) 수정 2010.04.17 (08:17) 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의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프랜차이즈 스타인 베테랑 미드필더 폴 스콜스(36)와 계약 기간을 1년 연장했다.



맨유는 17일(한국시간) 구단 인터넷 홈페이지에서 스콜스와 내년 11월까지 1년 재계약에 합의했다고 전했다.



지난 1993년 맨유의 유니폼을 입은 스콜스는 라이언 긱스, 게리 네빌, 데이비드 베컴(LA 갤럭시)과 `레즈 군단’의 황금시대를 주도했다.



이번 2009-2010시즌에도 정규리그 24경기에 출장해 2골 3도움을 올리는 등 건재를 과시했다.



170㎝로 크지 않은 편이지만 공격형 미드필더로서 탁월한 볼 배급 능력과 대포알 같은 슈팅이 강점이다.



알렉스 퍼거슨 맨유 감독은 "스콜스가 1년 더 뛰게 된 것은 즐거운 일"이라면서 "현재 그의 기량과 축구에 대한 즐거움은 그 어느 때보다 강하다. 그것이 그를 맨유에 더 머무르게 하는 이유"라며 재계약 배경을 밝혔다.



스콜스도 "1년 더 맨유와 계약을 연장해 기쁘다. 현재 축구 선수 생활에 매우 만족하고 있다. 퍼거슨 감독을 비롯한 코칭스태프와 무엇보다 변함없는 성원을 보내준 팬들에게 감사를 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 스콜스, 맨유와 재계약 ‘1년 더 뛴다!’
    • 입력 2010-04-17 08:01:31
    • 수정2010-04-17 08:17:16
    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의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프랜차이즈 스타인 베테랑 미드필더 폴 스콜스(36)와 계약 기간을 1년 연장했다.



맨유는 17일(한국시간) 구단 인터넷 홈페이지에서 스콜스와 내년 11월까지 1년 재계약에 합의했다고 전했다.



지난 1993년 맨유의 유니폼을 입은 스콜스는 라이언 긱스, 게리 네빌, 데이비드 베컴(LA 갤럭시)과 `레즈 군단’의 황금시대를 주도했다.



이번 2009-2010시즌에도 정규리그 24경기에 출장해 2골 3도움을 올리는 등 건재를 과시했다.



170㎝로 크지 않은 편이지만 공격형 미드필더로서 탁월한 볼 배급 능력과 대포알 같은 슈팅이 강점이다.



알렉스 퍼거슨 맨유 감독은 "스콜스가 1년 더 뛰게 된 것은 즐거운 일"이라면서 "현재 그의 기량과 축구에 대한 즐거움은 그 어느 때보다 강하다. 그것이 그를 맨유에 더 머무르게 하는 이유"라며 재계약 배경을 밝혔다.



스콜스도 "1년 더 맨유와 계약을 연장해 기쁘다. 현재 축구 선수 생활에 매우 만족하고 있다. 퍼거슨 감독을 비롯한 코칭스태프와 무엇보다 변함없는 성원을 보내준 팬들에게 감사를 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