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버냉키·가이트너 “금융시장에 강력한 규제 필요”
입력 2010.04.21 (06:16) 국제
벤 버냉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 의장과 티머시 가이트너 재무장관은 금융위기를 최악으로 몰고갔던 리먼브라더스 파산 사태가 되풀이되지 않도록 금융시장에 강력한 규제가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버냉키 의장과 가이트너 장관, 메리 샤피로 증권거래위원회 의장 등은 리먼브라더스 파산에 관한 하원 금융위원회의 청문회에 출석해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들은 앞으로 예상되는 금융위기의 충격을 최소화하기 위해서는 금융시스템의 전반적인 점검과 함께 규제.감독을 강화해야 한다고 밝혀 버락 오바마 행정부와 민주당이 추진중인 금융규제감독법안의 의회 통과를 지지하는 입장을 나타냈습니다.
  • 버냉키·가이트너 “금융시장에 강력한 규제 필요”
    • 입력 2010-04-21 06:16:31
    국제
벤 버냉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 의장과 티머시 가이트너 재무장관은 금융위기를 최악으로 몰고갔던 리먼브라더스 파산 사태가 되풀이되지 않도록 금융시장에 강력한 규제가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버냉키 의장과 가이트너 장관, 메리 샤피로 증권거래위원회 의장 등은 리먼브라더스 파산에 관한 하원 금융위원회의 청문회에 출석해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들은 앞으로 예상되는 금융위기의 충격을 최소화하기 위해서는 금융시스템의 전반적인 점검과 함께 규제.감독을 강화해야 한다고 밝혀 버락 오바마 행정부와 민주당이 추진중인 금융규제감독법안의 의회 통과를 지지하는 입장을 나타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