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욕 증시, 2개월래 최대폭 급등
입력 2010.05.04 (06:15) 국제
뉴욕증시가 개인 소비지출 증가와 대규모 합병 소식에 힘입어 두달 만에 최대폭으로 상승했습니다.

오늘 뉴욕증권거래소에서 다우지수는 어제보다 143.22포인트, 1.3% 오른 11,151.83을 기록했습니다.

나스닥도 어제보다 37.56포인트, 1.53% 오른 2,498.74를 나타냈고 S&P 500 지수도 14.10포인트, 1.19% 올라 1,202.26으로 장을 마감했습니다.

오늘 뉴욕 증시는 지난 3월 소비지출이 2월보다 0.6% 늘어 6개월째 상승했다는 소식에 상승 출발했습니다.
여기에 유나이티드 항공과 콘티넨털 항공의 합병 소식이 호재로 작동했고 4월 제조업 지수가 6년 만에 가장 큰 폭으로 성장했다는 소식에 경기회복 기대감이 증시 상승을 이끌었습니다.
  • 뉴욕 증시, 2개월래 최대폭 급등
    • 입력 2010-05-04 06:15:36
    국제
뉴욕증시가 개인 소비지출 증가와 대규모 합병 소식에 힘입어 두달 만에 최대폭으로 상승했습니다.

오늘 뉴욕증권거래소에서 다우지수는 어제보다 143.22포인트, 1.3% 오른 11,151.83을 기록했습니다.

나스닥도 어제보다 37.56포인트, 1.53% 오른 2,498.74를 나타냈고 S&P 500 지수도 14.10포인트, 1.19% 올라 1,202.26으로 장을 마감했습니다.

오늘 뉴욕 증시는 지난 3월 소비지출이 2월보다 0.6% 늘어 6개월째 상승했다는 소식에 상승 출발했습니다.
여기에 유나이티드 항공과 콘티넨털 항공의 합병 소식이 호재로 작동했고 4월 제조업 지수가 6년 만에 가장 큰 폭으로 성장했다는 소식에 경기회복 기대감이 증시 상승을 이끌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